트렌드

카카오미니, 카톡 메시지 읽어준다

2018.11.20

카카오 스마트 스피커 ‘카카오미니’에 카카오톡 읽기 기능이 추가됐다.

카카오톡 메시지 읽기 기능은 카카오미니 설정 앱 ‘헤이카카오’에서 카카오톡 설정을 켜고, ‘메시지 읽기’ 기능을 활성화해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톡 읽어줘”, “카톡 읽어줘” 등 음성명령을 내리면 카카오미니가 새로 온 카카오톡 메시지를 음성으로 들려준다.

카카오미니는 카카오톡 1:1 채팅방과 단체 카카오톡 채팅방의 새로운 메시지를 읽어주며, 친구에게 온 메시지를 읽고 “답장해줘”라고 명령하면 받는 사람을 별도 지정하지 않아도 답장을 보내준다. 이모티콘이나 동영상 등 텍스트 메시지가 아닌 경우에는 ‘이모티콘’, ‘동영상’ 등으로 말해 메시지 형태를 알려주기도 한다.

카카오는 카카오톡 읽기 기능이 활성화될 경우 개인정보보호 차원에서 헤이카카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로 알림 메시지를 발송해 사용자에게 안내한다고 밝혔다. 추가로 사용자 확인 코드 설정을 해두면 카카오톡 메시지 읽기 요청 시 코드를 말해야 메시지를 읽어준다.

카카오톡 메시지 읽기 기능은 카카오 인공지능(AI) ‘카카오i’가 적용된 카카오내비에도 11월 중 업데이트 될 예정이다.

이석영 카카오 AI 서비스팀장은 “기존에 카카오미니에서 제공되던 카카오톡 메시지 보내기, 보이스톡에 이어 메시지 읽기 기능 도입으로 카카오i의 커뮤니케이션 기능을 완성했다”라며 “내년에는 현대, 기아자동차 등 카카오i가 적용된 자동차에서도 카카오톡으로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하도록 구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카카오톡 메시지 읽기 기능은 헤이 카카오 앱 업데이트 후 이용할 수 있다. 헤이 카카오 앱은 11월20일 오후 2시부터 업데이트가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