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IoT 센서 이상 감지 솔루션 출시

가 +
가 -

SK플래닛이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센서 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루빅스브레인’을 출시했다고 11월22일 밝혔다.

루빅스브레인은 IoT 센서 이상 감지를 수행하는 데이터 분석 솔루션이다. 딥러닝 핵심기술과 아파치 스파크 기반 데이터 분산병렬처리기능을 사용해 센서에서 수집하는 빅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분석한다. 사전 학습을 통해 최적화된 딥러닝 모델을 다양한 센서에 적용해 정확한 상태 모니터링과 동작 이상 여부를 즉시 파악할 수 있다. 센서 데이터, 동작 패턴의 심층 이해 및 추가 분석기능도 지원한다. 센서 데이터 보정 기술을 활용해 일시적 환경변화 등의 영향으로 데이터 이상값이 발생한 상황을 추적, 센서 점검을 위해 현장에 출동하는 경우를 줄인다.

솔루션 개발을 위해 SK플래닛은 지난 6년간 축적한 기상 센서 데이터 200억건을 분류하고, 클라우드 기반 딥러닝과 실시간 대용량 데이터 분석 모델을 구축했다. 미세먼지 측정 주요 오류 원인인 수분 영향을 최소화하는 알고리즘을 개발하고, 센서 오류 데이터를 자동 필터링 하는 등 기상 관측 정확도를 높였다. 그 외에도 자체 개발 센서 관리 및 모니터링 노하우, 데이터 분석기술, 이상감지 시스템 관련 특허 등 환경센서에 적용 가능한 다양한 기술을 개발했다.

SK플래닛의 이한상 ICT 시너지 부문장은 “루빅스브레인은 SK플래닛의 특허 기술과 AI 학습모델을 바탕으로 단시간 내 IoT 기기 관리 운용에 있어 최상의 퍼포먼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라며 “앞으로 분석모델과 기능을 계속해서 보완해 활용도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