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식스-롯데렌탈, 베트남 차량호출 시장 진출 나선다

“양사의 강점과 역량을 통해 향후 시너지가 기대된다”

가 +
가 -

국내 모빌리티 스타트업 이지식스와 글로벌 종합렌탈기업 롯데렌탈이 베트남 차량호출 서비스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지식스는 싱가포르 블록체인 자회사 엠블(MVL) 파운데이션을 통해 차량호출 서비스 ‘타다’를 운영하고 있는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이다.

지난 7월 싱가포르에서 첫 선을 보인 타다는 출시 3개월 만에 등록 운전기사 1만8천명, 누적 승객 10만명을 넘어서며 싱가포르 내 차량호출 업계 2위에 올랐다.

전체 인구수가 약 1억명에 달하는 베트남은 동남아시아의 차량호출 서비스 대표주자인 그랩과 고젝이 본격적으로 사업을 확대할 만큼 모빌리티 산업의 성장 가능성이 높은 시장으로 평가 받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는 타다의 베트남 시장 진출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롯데렌탈은 지난 2008년 베트남 차량 렌탈 산업에 진출했다. 이를 바탕으로 롯데렌탈은 차량호출 서비스에 필요한 차량 등을 지원하고 이지식스는 타다의 모빌리티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이지식스 우경식 대표는 “국내 렌터카 1위 업체와 해외 서비스 노하우가 있는 스타트업이 새로운 모빌리티 시장 확대를 위해 손을 잡았다”라며 “양사의 강점과 역량을 통해 향후 시너지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롯데렌탈은 아시아 1위 규모의 롯데렌터카를 비롯해 국내 최초의 카셰어링 서비스 ‘그린카’, 국내 최대 중고차 경매장 ‘롯데오토옥션’ 등 모빌리티와 관련된 모든 서비스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이번 베트남 라이드헤일링 시장 진출을 계기로 롯데렌탈은 베트남, 태국을 중심으로 글로벌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지식스는 블록체인에 기반한 새로운 모빌리티 생태계 엠블을 개발하고 있다. 엠블은 운전습관이나 차량 기록 데이터를 생성한 사용자, 운전기사 등 데이터 생성자와 함께 좋은 모빌리티 생태계를 실천하는 참여자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토큰 이코노미를 구현하고 있다. 이지식스는 향후 타다 서비스에도 엠블을 적용할 예정이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