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정기현 신임 한국대표 선임

조용범 대표는 동남아시아 지역 대표로 부임했다.

가 +
가 -

페이스북이 신임 한국 대표로 라인 최고사업책임자(CBO, Chief Business Officer) 출신 정기현 씨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정기현 신임 한국대표는 국내 기업들이 페이스북 플랫폼을 통해 국내 및 해외시장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업무 전반을 책임지게 된다.

정기현 신임 대표는 지난 3년 동안 라인 최고사업책임자로 재직하며, 글로벌 조직을 이끌어 라인의 B2B 및 광고 사업을 1조 규모로 성장시키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해왔다.

페이스북코리아는 구글 제품 담당 매니저 경험에서 시작해 SK플래닛 최고제품책임자(CPO, Chief Product Officer)를 거쳐 라인에 이르기까지, 15년 넘게 쌓은 정 대표의 경영 노하우와 리더십이 페이스북코리아 성장에 새로운 활력을 더해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2012년부터 페이스북코리아를 이끌었던 조용범 전 대표는 지난 10월부터 동남아시아지역 대표로 공식 부임해, 현재 싱가포르에서 근무하고 있다. 정기현 신임 대표는 2019년 1월부터 페이스북코리아를 정식으로 맡게 된다.

댄 니어리 페이스북 아시아태평양지역 대표는 “조용범 전 대표가 아시아 태평양에서 가장 활발하게 성장하고 있는 동남아시아의 지역대표로 옮겨가고, 그 뒤를 풍부한 비즈니스 성장 경험과 리더십을 가진 정기현 신임대표가 이어 받게 되어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중요한 두 자리를 맡게 된 역량 있는 두 사람이 한국과 동남아에서 각국 기업들이 그 나라는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성공을 거둘 수 있도록 도우며 성장할 것이라는 생각에 그 어느 때보다 즐겁고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