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X생활코딩, 온라인 무료 코딩 수업 5기 모집

코딩을 배우고 싶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가 +
가 -

구글코리아가 초보자도 쉽게 도전할 수 있는 온라인 무료 코딩 수업 ‘코딩야학’ 프로젝트의 5기 모집을 시작한다. 코딩에 관심 있는 누구나 지원할 수 있는 프로젝트다.

코딩야학’은 구글코리아와 ‘생활코딩’이 함께 진행하는 무료 코딩 교육 프로젝트다. 2017년 6월 1기를 시작으로 올해 7월에 진행된 4기까지 총 6만여명이 코딩 공부에 참여했다. 코딩을 독학하는 이들을 응원하고, 이들이 함께 공부할 수 있도록 온라인 동영상 강의를 제공하고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한 멘토링 및 단체 스터디 학습 등을 지원하고 있다.

2019년 1월3일부터 시작되는 코딩야학 5기는 두 가지 트랙으로 구성되며, 둘 중의 하나를 선택하거나 둘 다 참여 할 수 있다.

하나의 트랙은 ‘코딩수업’이다. 이 트랙을 선택한 학생들에게는 생활코딩의 대표수업인 ‘WEB1’이 제공된다. 이 수업을 통해 컴퓨터와 인터넷, 웹 그리고 코딩에 대한 이해를 넓힐 수 있다. 5분 길이의 동영상 35개로 구성된 WEB1 수업은 총 4시간 분량의 내용을 10일에 걸쳐 공부하는 코스로 진행되며, 수업이 끝나면 완벽하게 동작하는 나만의 웹사이트를 갖게 된다.

또 하나의 트랙은 ‘프로젝트’다. 이미 코딩 경험이 있는 사람이 자신의 프로젝트를 시작할 수 있도록 돕는 트랙으로, 응용 및 활용에 방점을 두고 있다. 지난 4기 동안 이 트랙을 통해 1400명이 자신의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코딩야학에 참여하면 현업에 있는 엔지니어로 구성된 18명의 조력자로부터 온라인으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조력자들은 웹, 앱, 인공지능,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블록체인, 마케팅과 같이 다양한 분야의 실무자들이며 기술과 관련된 폭넓은 지원을 제공받을 수 있다. 각 트랙별 온라인 진도표를 통해 학우들끼리 교류할 수도 있다. 또 코스 수료 후에는 1월21일 진행되는 온라인 수료식을 통해 수료증을 증정한다. 더 많은 공부를 하고 싶은 참여자들을 위해서 900여개 동영상으로 이뤄진 후속 강의도 무료로 제공된다.

신청은 12월19일부터 코딩야학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초등학교 고학년 이상 코딩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초등학생의 경우 선생님이나 부모님 등의 지도가 필요할 수 있다.

코딩야학 프로젝트를 진행해온 ‘생활코딩’의 이고잉은 “코딩은 기계를 더욱 자유롭게 다루는 방법이라고 생각한다”라며 “기계를 자유롭게 다루는 일에 대한 중요성이 점점 커지는 상황에서 그 출발점에 서있는 분들에게 코딩야학이 도움이 됐으면 좋겠고, 그 과정이 고통스럽지 않고 재미있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