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코, 삼성페이 지원 카드 확대

페이코에서 삼성페이로 결제하면 포인트 리워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가 +
가 -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 페이코가 신한카드와 KB국민카드를 삼성페이 결제 수단으로 새롭게 추가했다. 이제 페이코 앱에서 롯데, 현대, 비씨, 삼성, 신한, KB국민 등 국내 대부분의 신용카드를 삼성페이 결제 수단으로 사용할 수 있다.

NHN페이코 측은 “페이코 이용자들이 카드 단말기를 보유한 전국의 270만 신용카드 가맹점에서 삼성페이의 MST 단말 접촉 방식으로 손쉽게 결제할 수 있게 됐다”라며 “지금은 오프라인 가맹점 결제만 적용하지만, 향후 NHN KCP를 통해 온라인에서 결제창 연동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페이코를 통한 삼성 페이 결제 장면

| 페이코를 통한 삼성페이 결제 장면

NHN페이코는 서비스 확대에 발맞춰 이용자 혜택을 지속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기존 페이코 결제 이용자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프로모션을 삼성페이 결제로도 확대했다. 결제할 때마다 결제 금액의 1%(건당 최대 100원)를 페이코 포인트로 적립하고, 매월 진행하는 ‘슈퍼세이브’ 프로그램을 통해 VIP 등급을 받은 이용자에는 최대 2천원 할인 쿠폰도 지급한다.

페이코를 통한 삼성페이 결제는 삼성페이를 지원하는 스마트폰 단말 보유 이용자라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신규 이용자는 페이코와 삼성페이에 회원 가입한 후 결제수단을 등록해 사용할 수 있으며, 기존 페이코 이용자는 삼성페이 가입 후 기존 페이코에 등록한 신용카드를 결제에 바로 이용할 수 있다.

NHN페이코 측은 “페이코는 이번 삼성페이 결제 서비스 확대로 가장 대중적인 결제 수단인 신용카드 결제 방식을 강화하는 한편, 소비 생활을 뒷받침하는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전개해나갈 것”이라며 “NH농협카드와 하나카드 또한 곧 추가될 예정으로 국내 전체 카드사로 확대를 목전에 두고 있다”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