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프렌즈, 도쿄 이어 상하이에도 팝업 전시

"카카오프렌즈에 대한 해외 쪽 관심이 급속도로 높아지는 추세"

가 +
가 -

카카오프렌즈가 해외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카카오IX의 캐릭터 브랜드 카카오프렌즈는 오는 3월1일부터 21일까지 3주간 중국 상하이 ‘스마오 광장’에서 팝업 전시를 진행한다고 2월27일 밝혔다.

중국 상하이의 명동이라고 불리우는 난징동루 보행자거리 초입에 위치한 스마오 광장은 하루 평균 유동인구가 100만명에 달하는 곳으로, 카카오프렌즈 팝업 전시는 광장 중심 1층 야외 단독 공간 형태로 자리하게 된다.

이번 팝업 전시는 카카오프렌즈가 중국에 처음 여행 왔다는 의미를 담아 ‘카카오프렌즈의 상해 여행’ 콘셉트로 구성됐다. 카카오프렌즈는 팝업 전시장 자체가 하나의 포토존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매장 안팎에 3.5m 크기의 대형 라이언과 각종 캐릭터 구조물을 배치했다.

카카오IX 관계자는 “카카오프렌즈에 대한 해외 쪽 관심이 급속도로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기에, 일본 도쿄점과 더불어 이번 중국 상하이 팝업 전시도 긍정적인 결과를 예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중국은 시장 성장 잠재력이 매우 크고, K컬처에 대한 인기가 가장 높은 나라 중 하나”라며 “팝업 전시 오픈 이후 중국 내 대형 온라인몰 입점 등 소비자 접점 확대를 발빠르게 움직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카카오IX는 작년 12월 일본 도쿄에 첫 글로벌 매장을 오픈했다. 카카오프렌즈 도쿄점은 문을 연 지 1개월 만에 35만명이 방문하고, 매출 목표를 144% 초과 달성한 바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