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SKT, ‘페북 메신저’ 10대가 쓰면 무료

2019.03.05

SK텔레콤이 10대 사용자 전용 제로레이팅 서비스 ‘데이터슈퍼패스’에 페이스북 메신저를 추가했다. 2001년에서 2006년 출생한 10대 사용자는 앞으로 페이스북 메신저를 데이터 소진 없이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제로레이팅은 통신사와 콘텐츠 사업자가 제휴를 맺고 특정 콘텐츠 사용시 사용자의 데이터 요금을 면제 도는 할인해주는 제도다.

10대 중고생은 영한동 웹사이트에 접속해 데이터슈퍼패스를 신청하면 데이터 무료 혜택을 바로 누릴 수 있다. 단, 페이스북 메신저 내에서 음성·영상통화 기능을 사용할 때에는 관련 혜택이 적용되지 않는다.

페이스북 메신저는 코리아클릭 2019년 1월 통계 기준 월 순이용자 약 510만명을 기록하고 있다. 전체 이용시간 가운데 13-18세가 차지하는 비중은 60.4%로, 다른 모바일 메신저보다 10대 사용자 이용률이 절대적으로 높다. 모바일 리서치 회사 오픈서베이의 10대 모바일 이용행태 트렌드 리포트에 따르면, 10대 사용자는 주로 친구간 대화 목적으로 페이스북 메신저를 이용하고 있다.

한명진 SK텔레콤 MNO사업지원그룹장은 “고객이 통신비 걱정없이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올 한해 국내외 기업들과 제로레이팅 관련 제휴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