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ai kt

KT, 5G 기반 AI 음성인식 드론 만든다

KT는 세계 최초가 될 거라고 전망했다.

가 +
가 -

| KT 5G 기반 AI 음성인식 드론 플랫폼 시연

KT가 한국남부발전, 우리항공, 싱크스페이스와 함께 KT 광화문 빌딩에서 ‘지능형 드론을 활용한 보안 인프라 강화 등 안전한 스마트 발전 환경 조성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월1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네 회사는 지속적이며 안정적인 드론 운용 인프라 개발, 지능형 드론 개발, 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광인프라 등을 활용한 융합 보안 영역 발굴을 통해 안전한 스마트 발전환경 조성에 앞장설 예정이다.

KT는 지능형 드론 인프라 구축을 위해 드론 핵심기술을 보유한 우리항공, 싱크스페이스와 협력해 기체 비행속도 최대 100km/h의 음성인식 제어가 가능한 차세대 드론을 개발한다.

우리항공은 운행 시간과 최고속도를 높이는 수직이착륙(VTOL) 기체 개발 기술을 활용한 드론(KT 체인징드론)을 개발했다. 싱크스페이스는 음성인식 비행제어시스템(GCS) 개발사다.

| 한국남부발전-KT-우리항공-싱크스페이스 MOU 체결식

KT는 이번에 개발을 추진하는 드론이 세계 최초로 5G 기반 AI 음성인식 드론이 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비전문가도 원격으로 드론을 음성 제어할 수 있어 추락 위험을 방지하는 등 기존 드론보다 조작성 측면에서 장점을 가질 것으로 기대했다.

남부발전은 KT와 함께 향후 5G 네트워크와 ICT 첨단 기술을 활용해 안전하고 편리한 스마트 발전환경을 조성하고 지속적인 실증을 거쳐 사업을 구체화할 예정이다.

KT 통합보안플랫폼사업단장 김준근 전무는 “KT는 드론, 블록체인, AI 등 ICT 역량을 활용해 5G 시대의 새로운 보안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며 “이번 협력으로 KT와 남부발전은 융합 보안 서비스 발굴과 생태계 확장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발전 시장을 이끌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