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삼성전자, 2019년형 QLED TV 국내 출시

2019.03.25

삼성전자가 2019년형 ‘QLED TV’를 국내 시장에 3월25일 출시했다.

2019년형 제품은 지난해보다 화면 크기와 스펙 구성을 다양화했다. 특히 초대형 라인업을 강화한 점이 특징이다. 2019년형 QLED TV는 98·82·75·65인치 8K 제품 1개 시리즈와 82·75·65·55·49인치 4K 제품 4개 시리즈로 구성됐으며, 총 18개 모델로 운영된다. QLED 8K 98인치 제품은 올해 상반기 중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은 지난 1월 ‘CES 2019’에서 ’98인치 QLED 8K TV’를 처음으로 공개하며, 초대형·초고화질 TV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AI의 역할이 중요해졌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화질엔진 ‘퀀텀 프로세서 AI’를 4K 제품에까지 확대 적용했다. 이를 통해 원본 화질에 관계없이 장면별로 최적의 화질과 사운드를 구현한다. 퀀텀 프로세서 AI는 머신러닝 기반으로 수백만개의 영상 데이터를 분석해 저해상도 영상을 각각 8K, 4K 수준으로 변환해 주며, TV 시청 공간과 영화·콘서트·뉴스 등 장면별 특성에 따라 사운드를 최적화해 준다.

각 장면의 특징을 머신러닝으로 분석하고 빛을 블록 단위로 정교하게 제어하는 ‘다이렉트 퀀텀’ 기술을 더 많은 모델에 확대 적용해 최적의 블랙과 명암비를 표현해 준다. 시야각과 정면 보정용 이미지를 혼합해 이미지를 재구성하는 ‘쿼드 렌더링 비디오 프로세싱’ 알고리즘을 처음으로 개발·적용해 시야각을 크게 개선했다.

삼성 QLED 8K Q950R 시리즈의 가격은 82인치 1590만원, 75인치 1019만원, 65인치 689만원이다. QLED 4K Q90R 시리즈의 가격은 82인치 1099만원, 75형 939만원, 65형 559만원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부사장은 “삼성 독자의 화질 기술과 인공지능으로 무장한 2019년형 QLED TV는 소비자들이 바라는 진정한 초고화질 시대를 열 것”이라며 “올해 프리미엄 TV 시장에서의 격차를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