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서울모터쇼서 5G 자율주행 카셰어링차 전시

가 +
가 -

SK텔레콤이 오는 3월29일부터 4월7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9 서울모터쇼’에 참가해, 5G 이동통신 기반의 모빌리티 기술을 선보인다.

이번 서울모터쇼의 주제는 ‘지속가능하고 지능화된 이동혁명(Sustainable·Connected·Mobility)’이다.

SK텔레콤은 ‘커넥티드 월드’ 전시관에 차린 100㎡ 규모 부스에서 5G 자율주행 카셰어링 차량과 카셰어링용 자율주행 인공지능(AI) 기술을 공개한다. 5G 자율주행 카셰어링 차량에는 5G 통신 모듈로 관제센터, 신호등과 통신을 주고 받을 수 있는 V2X(Vehicle to Everything) 기술이 적용됐다.

SK텔레콤 설명에 따르면 사용자는 5G 카셰어링용 자율주행 AI 기술을 통해 원하는 곳으로 언제든 차량을 호출할 수 있다. 탑승자가 자율주행차를 타고 목적지에 도착하면 자율주행차가 다음 고객을 찾아 이동하거나, 스스로 주변 주차장으로 이동해 대기한다.

이번 전시를 통해 SK텔레콤은 신차 공개의 장을 넘어 모빌리티쇼로 체질 개선에 나선 서울모터쇼 변화의 한 축을 담당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SK텔레콤은 전시관에서 지난 MWC에서 공개했던 5G 자율주행차 해킹 방지용 ‘양자보안 게이트웨이’ 솔루션을 비롯해 CES에서 소개한 단일광자 라이다, HD맵 업데이트와 같은 자율주행기술, 차량 내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을 관람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