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 V50 ThinQ, 19일 국내 출시…출고가 119만9천원

2019.03.31

LG전자가 4월19일 이동통신 3사와 오픈마켓, LG베스트샵 등 자급제 채널을 통해 LG V50 ThinQ를 국내 출시한다.

LG V50 ThinQ 출고가는 119만9천원이다. 전용 모뎀이나 안테나 등 5G 신호 처리부품은 기본이고 대용량 배터리, 강력한 방열장치 등 5G 성능을 안정적으로 구현하기 위한 추가 장치를 탑재한 덕에 이전 LTE 기반 단말기 모델과 비교해 가격이 올랐다. 그러나 삼성전자 5G폰 ‘갤럭시S10 5G’ 출고가 139만7천원과 비교하면 저렴한 편이다.

올해 초 서울 강서구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를 통해 LG전자 MC/HE사업본부장 권봉석 사장은 “초기 출시되는 5G 스마트폰의 가격은 미화 기준 1천달러 이상이 될 것인데, 가격 책정이 시장 확대의 관건이 될 것”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LG V50 ThinQ의 뛰어난 성능은 물론, 공격적인 출고가를 앞세우며 초기 5G 스마트폰 시장 확대를 선도하겠다는 의미다.

LG전자는 글로벌 통신환경이 5G로 빠르게 변화해 나가는 가운데 고객들의 비용 부담이 초기 5G 스마트폰 시장확대의 걸림돌로 지적받는 점을 고려, 고객들이 실제로 체감할 수 있도록 출고가를 낮추는 데 주력했다는 입장이다.

LG전자는 첫 5G 스마트폰 출시를 기념, 5월 말까지 LG V50 ThinQ를 구매하는 고객들에게 21만9천원에 이르는 전용 액세서리 ‘LG 듀얼 스크린’을 무상 증정한다. LG 듀얼 스크린은 여닫을 수 있는 플립 커버 안쪽에 6.2인치 올레드 화면이 있다. 탈착식이라 필요할 때만 장착해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LG 듀얼 스크린이 고객들에게 높은 실용성과 활용 범위를 인정받으며 5G 스마트폰에 최적의 액세서리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화면이 두 개라 5G로 즐길 수 있는 대용량 콘텐츠나 많은 정보들을 한 눈에 보거나 AR(증강현실), VR(가상현실)을 구현하는 데에도 유리할 것으로 내다봤다.

LG전자 안병덕 모바일마케팅담당은 “고객들의 부담을 낮추며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LG V50 ThinQ와 LG 듀얼 스크린의 다양한 매력을 제대로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izziene@bloter.net

뭐 화끈하고, 신나고, 재미난 일 없을까요? 할 일이 쌓여도 사람은 만나고, 기사는 씁니다. 관심있는 #핀테크 #클라우드 #그외 모든 것을 다룹니다. @izzie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