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쏘카, 월 9900원으로 반값 이용… ‘쏘카패스’ 정식 출시

2019.04.01

쏘카가 지난해 10월 국내 모빌리티 업계 최초로 선보였던 차량 구독 서비스 ‘쏘카패스’를 다시 한번 선보인다.

쏘카패스는 매달 9900원을 내면 아반떼부터 벤츠까지 쏘카의 1만1천여대 차량을 차종 및 횟수 제한없이 50% 할인된 가격에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대여시간 최소 4시간부터 최대 2주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쏘카는 지난 2012년 4월 서비스 시작 이후 7년여 만에 회원수 460만명을 돌파한 바 있다. 높은 구매 비용을 부담하면서 차량을 소유하지 않더라도 필요할 때마다 차량을 이용할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2030세대가 주로 이용하지만 4-50대 중장년층도 20%에 가까운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이번 쏘카패스는 회원 1만명 한정으로 정식 출시된다. 정기 구독 신청은 쏘카 앱을 통해 할 수 있으며 구독일로부터 매월 자동 결제된다. 구독 중 서비스를 취소하면 90일 이후에 재가입 할 수 있다. 차량 대여 이외 주행요금과 하이패스 비용 등은 기존 요금 체계와 동일하다.

쏘카 한서진 마케팅본부장은 “카셰어링(차량 공유)이 여행이나 명절 등 특별한 날이 아닌, 일상적인 이동 서비스로도 확대되고 있다”라며 “고객들이 더욱 합리적이고 효율적으로 쏘카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라이프스타일, 이동패턴 등 개별 고객에 최적화된 다양한 구독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