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산업 동향 한자리에…’블록체인 테크&비즈니스 서밋 2019′ 개최

글로벌 블록체인 시장 동향, 국내 블록체인 프로젝트, 적용 사례 등 다양한 세션 준비

가 +
가 -

국내 블록체인 기술과 비즈니스 동향을 한 곳에서 보고 느낄 수 있는 ‘블록체인 테크&비즈니스 서밋 2019(The 2nd Blockchain Tech&Business Summit)‘가 오는 4월24일과 25일 양일간 서울 포스코타워 역삼에서 열린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블록체인 테크&비즈니스 서밋 2019’는 블로터앤미디어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하는 컨퍼런스다. 지난해 진행한 1회 컨퍼런스는 참가자 1천여명을 모으며 성공적으로 행사를 마쳤다. 지난해 성과에 힘입어 이번 컨퍼런스는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에 걸쳐 진행된다.

‘블록체인 테크&비즈니스 서밋 2019’는 ‘블록체인 세계가 마주하고 있는 시대적 과제와 기회’를 주제로 유통, 보안, 게임, 금융 등 다양한 산업 영역에서 블록체인이 어떻게 활용되는지를 주목한다. 국내 블록체인 분야 전문가와 실무자가 모여 블록체인 기술 동향부터 적용 사례, 국내외 다양한 블록체인 서비스 등을 소개한다.

IBM, KEB하나은행, SK텔레콤, 라인플러스, 해시드, 이포넷, 펜타시큐리티, 비스킷, 블록체인 전략연구소, 디블락, 블록체인OS, 코인원, 루나민트, 마인드AI, 메디블록, 두나무 람다256 등이 연사로 참여해 인사이트를 나눌 예정이다.

연사로 참여하는 두나무 람다256 박광세 COO는 “블록체인 디앱(dapp)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는 100여개 고객사와 인터뷰하고 베타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메인넷 인프라 만으로는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과 엔드 유저 경험에 엄청난 페인포인트가 존재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이러한 고객 니즈를 하나씩 해결해서 구현한 것이 BaaS 2.0 루니버스다”라며 블록체인 전문 개발자가 없어도 누구나 쉽게 블록체인 서비스를 시작할 수 있음을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알릴 예정이다.

그 외에도 금융권 블록체인 비즈니스 현황, 엑셀러레이터가 바라본 블록체인 투자, 블록체인 게임의 현재와 미래, 국가별 블록체인 산업 규제와 전망 등 다양한 세션을 준비했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참석해 제주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블록체인 특구 및 산업 활성화 방안에 대해 소개한다. 채승완 한국인터넷진흥원 데이터 안전활용지원단 단장도 연사로 나서 국내 블록체인 시범 사업 추진현황과 향후 발전 방향에 대해서 논의한다.

‘블록체인 테크&비즈니스 서밋 2019’는 공식 홈페이지(blockchain.bloter.net)를 통해 사전 등록하면 된다. 참가비는 사전등록시 1DAY는 13만2천원, 2DAY는 22만1천원이다. 오는 10일까지 얼리버드 이벤트를 진행한다. 행사 관련 궁금증은 e메일(conference@bloter.net)로 문의하면 된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