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VR·AR 등 5G 전용 콘텐츠 1만5천편 만든다

하반기 중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지포스 나우' 출시

가 +
가 -

LG유플러스가 5G 전용 콘텐츠를 연말까지 1만5천개 이상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5G 콘텐츠 확대 방안에 따라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공연 등의 분야에서 5G 전용 콘텐츠를 자체 제작하고, 각 분야의 국내외 선도 기업과 제휴 등을 통해 확보할 계획이다. 게임 콘텐츠도 강화할 방침이다.

LG유플러스는 현재 U+VR 400여편, U+AR 400여편, 직캠 영상 등 공연 콘텐츠 5300여편을 포함해 5G 전용 콘텐츠 총 6100여편을 제공하고 있다.

| LG유플러스 U+VR을 통해 VR웹툰을 시청하는 모습

VR 콘텐츠 1500편 확대

VR 콘텐츠는 연말까지 1500편으로 늘린다. LG유플러스는 VR 제작기술을 보유한 ‘벤타VR’에 직접 투자를 완료하고 콘텐츠 제작을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현재 벤타VR을 통해 제작한 VR 콘텐츠는 100여편이며, U+VR을 통해 독점 제공하고 있다. 또한, 구글과 공동 투자를 통해 VR 콘텐츠를 함께 제작하고 상반기 중 U+VR 플랫폼과 유튜브를 통해 독점 제공할 계획이다.

또 3D 특수효과를 통해 VR 웹툰 콘텐츠를 제작하기 위해 국내 웹툰 제작 스튜디오인 호랑 스튜디오와 독점 계약을 체결했다. VR 콘텐츠의 음향 품질을 높이기 위해 국내 정상급 음악감독인 서울예대 김정배 교수와도 협업한다.

또한, VR 콘텐츠 종류를 넓히기 위해 최근 글로벌 VR영상 앱 플랫폼인 미국 어메이즈VR(Amaze VR)에 투자를 완료하고, 어메이즈의 3D VR 콘텐츠를 국내 독점 제공한다.

게임 VR 콘텐츠도 확대한다. 고용량 VR 게임을 설치하지 않고 5G 네트워크를 통해 바로 실행할 수 있는 클라우드 VR 게임 시범서비스도 상반기 중 제공한다.

AR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 구축

5G 전용 AR 콘텐츠도 올해 안에 1천편까지 확대한다. LG유플러스는 360도 입체 영상 촬영 기술을 보유한 미국 ‘8i’와 독점 계약을 체결했다. 이를 기반으로 AR콘텐츠 제작 전용 스튜디오 ‘U+AR스튜디오’를 구축하고 5G AR 전용 콘텐츠를 제작해 U+AR을 통해 제공 중이다. U+AR에서는 청하, AOA 등 K팝 콘텐츠를 비롯한 400여편의 5G AR 전용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3D 그래픽 기술을 보유한 국내 시각특수효과 전문 업체 ‘덱스터’와도 협업한다. 이를 통해 LG유플러스는 고품질 볼륨-메트릭 콘텐츠를 직접 제작하고 있다. 볼륨-메트릭 콘텐츠는 실사를 기반으로 360도 입체 영상을 제작하는 기술을 적용해 만든 콘텐츠다. 고객은 컴퓨터 그래픽이 아닌 실사 영상을 360도 어느 방향이나 돌려가며 볼 수 있다.

| 스타와 함께 춤을 추며 영상을 찍을 수 있는 U+AR 콘텐츠

‘U+아이돌Live’는 상반기 중 전용 콘텐츠를 7500개로 확대한다. 또 연말까지 1만3천편 이상 확보할 계획이다. U+아이돌Live는 본방송과 동시에 아이돌 멤버별 직캠 영상을 볼 수 있는 공연 콘텐츠다.

LG유플러스는 SBS플러스 음악방송 ‘더쇼’ 및 JTBC ‘아이돌룸’ 등 인기 프로그램을 독점 계약했으며, 아이돌 직캠 영상을 단독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또 오는 24일 개최되는 ‘더 팩트 뮤직어워즈’ 등 인기 대형 콘서트 독점 생중계도 준비 중이다.

하반기 중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출시

하반기 중에는 게임 콘텐츠를 강화한다. 특히 미국 엔비디아와 제휴해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지포스 나우’를 제공한다. 지포스 나우는 엔비디아의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로, 기기의 컴퓨팅 성능이 아닌 클라우드 위에서 게임을 돌리고, 네트워크 연결을 통해 화면을 송출하는 스트리밍 방식으로 게임을 제공한다. 이 때문에 기기 사양과 관계없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다운로드나 설치 과정 없이 게임을 쉽게 즐길 수 있으며, 데이터 센터 서버에서 게임 업데이트가 적용되기 때문에 별도의 업데이트 과정도 없다.

LG유플러스는 지포스 나우를 통해 국내에서도 PC게임으로 인기가 높은 ‘포트나이트’, ‘리그 오브 레전드’ 등을 포함한 500여종의 클라우드 게임을 하반기 단독 출시한다. 원활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국내 데이터센터에 지포스나우 게임 서버를 설치하고 5G 스마트폰 등을 통해 클라우드 게임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5G 게임 특화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인 핀란드 ‘해치(Hatch) 엔터테인먼트’와 5G VR 게임 독점공급 양해각서를 체결해 5G 모바일 게임과 클라우드 게임을 출시할 예정이다.

| LG유플러스 콘텐츠 확대 계획 및 제휴업체 현황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