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SKT, 화면 달린 AI 스피커 ‘누구 네모’ 출시

2019.04.18

SK텔레콤이 화면 달린 인공지능(AI) 스피커 ‘누구 네모’를 출시한다고 4월18일 밝혔다. 누구 네모는 7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AI 스피커가 전달하는 정보를 더욱 정확하게 직관적으로 전달하며, 사용 편의를 대폭 개선했다. SK텔레콤은 특히 보이는 AI 스피커를 활용해 어린이 콘텐츠에 집중할 계획이다.

화면과 AI 스피커가 결합한 ‘스마트 디스플레이’는 전세계적으로 느는 추세다. 화면을 통해 더욱 풍부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음성 기반 AI 스피커는 직관적인 정보 전달에는 유리하지만, 표현할 수 있는 정보의 형태와 양에 한계가 있다. 아마존은 2017년 ‘에코 쇼’를 출시했으며, 구글은 지난해 10월 ‘구글 홈 허브’를 선보였다. 국내에서도 화면 달린 AI 스피커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네이버는 지난해 일본 시장에 스마트 디스플레이 제품을 선보였으며, LG유플러스는 4월 중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타사 제품과 차별화할 방침이다. SK텔레콤은 누구 네모를 통해 어린이들이 애니메이션, 동요, 게임을 통해 한글, 영어, 수학 등을 배울 수 있는 핑크퐁 놀이학습 5종을 무료로 제공한다. 영상인식 기반의 어린이용 학습게임도 새로 개발해 제공할 예정이다. 또 인기 어린이 콘텐츠 ‘옥수수(oksusu) 키즈 VoD’를 무료로 제공한다.

SK텔레콤에 따르면 영상인식 기술을 적용해 어린이 시력 저하 문제를 해결했다. 영상을 보고 있는 아이가 화면 15cm 이내 접근 시 적절한 거리에서 시청할 수 있도록 영상 콘텐츠를 자동으로 멈추고 ‘뒤로 가기’ 안내를 제공하는 식이다.

누구 네모는 디스플레이를 통해 ▲음악 감상 시 가사 확인 ▲실시간 환율정보 ▲증권정보 ▲운세 ▲지식백과 사전 ▲한영사전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또 기존 누구에서 제공하던 음악 감상, 날씨 확인, 일정관리 등 30여 가지 기능도 동일하게 탑재했다.

이 밖에도 20가지의 각기 다른 홈 테마 설정이 가능해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무드등’과 특정 시간마다 화면이 자동으로 꺼지게 설정할 수 있는 ‘나이트 모드’ 기능은 이용자들의 편안한 수면에 도움이 된다.

누구 네모에는 JBL스테레오 스피커가 탑재됐다. 2개의 10W 풀레인지 드라이버가 적용돼 작은 사이즈에서도 최대 20W 출력으로 최적화된 음질을 제공한다. 또 저음을 증강시키는 4개의 ‘패시브 래디에이터’와 ‘저왜곡 스피커 유닛’이 탑재돼 강력한 저음을 제공한다.

가격은 19만9천원이다. 오는 4월23일부터 28일까지 온라인 쇼핑몰 11번가와 전국 SK텔레콤 공식 인증 대리점에서 예약판매를 진행하며, 이 기간 내 구매할 경우 ‘플로’ 6개월 무료 이용권과 핑크퐁 인형을 제공한다. 정식 출시일은 29일이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