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리자드, ‘스타크래프트’에 ‘엄전김’ 중계진 목소리 추가

엄재경, 전용준, 김정민 중계진 3인방의 목소리를 담았다.

가 +
가 -

“지이이! 지이이!”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가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에 ‘전설의 목소리’ 아나운서 추가 콘텐츠(DLC)를 제공한다. 전설의 목소리 DLC는 스타크래프트 e스포츠 역사와 함께 한 엄재경, 전용준, 김정민 중계진의 목소리를 게임 내에서 구현할 수 있도록 제작됐으며, 오는 5월3일 출시된다.

팬들에게 ‘엄전김’으로도 알려진 이들 3명의 중계진은 오랫동안 스타크래프트 e스포츠 중계를 맡아 특유의 위트 있는 해설과 폭발적인 에너지로 큰 인기를 끌었다.

엄재경 해설과 전용준 캐스터는 스타크래프트 e스포츠 초창기 시절부터 중계를 맡아왔으며, 김정민 해설은 한때 스타크래프트 e스포츠 최정상에 있었던 선수다. 현재 블리자드에서 직접 운영하는 글로벌 스타크래프트 e스포츠 리그인 코리아 스타크래프트 리그(KSL) 해설을 맡고 있다.

블리자드는 “이번 전설의 목소리 아나운서를 통해 팬들은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를 플레이할 때마다 마치 e스포츠 현장에 있는 듯한 생생한 감동은 물론, 더욱 특별하고 몰입감 있는 게임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전설의 목소리 아나운서는 엄재경, 전용준, 김정민이 각각 출연하는 상품을 각 5천원에 판매된다. 각 중계진의 아나운서 3개가 모두 포함된 ‘전설의 목소리 묶음 상품’은 1만5천원이다. 전설의 목소리 묶음 상품의 경우 3인방이 한꺼번에 출연해 e스포츠 현장을 생생하게 연상시키는 ‘엄전김’ 아나운서가 포함돼 있다. 3인방이 한꺼번에 출연하는 상품은 단독으로 판매되지 않는다.

전설의 목소리 아나운서는 다음달 3일부터 배틀넷 샵 및 게임 내 상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매출 중 일부는 출연한 중계진에게 전달된다.

블리자드는 첫 DLC이자 스타크래프트 e스포츠를 기념하는 전설의 목소리 아나운서 출시를 기념하기 위해 특별 실물 패키지 소장판도 판매할 예정이다. 실물 패키지는 전설의 목소리 해설 3인방의 모습이 담겨있는 엽서 및 마우스패드 등의 다양한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제품으로 구성됐다. 소장판 실물 패키지는 5월3일부터 토이저러스 전국 매장 및 일부 이마트 매장에서 3만8900원에 판매된다.

한편, 오는 2일 엄재경, 전용준, 김정민 중계진과 함께 하는 출시 기념행사도 진행된다. 서울 강남구 삼성동 스타필드 몰에서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엄전김 3인방을 직접 만나볼 수 있으며,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전설의 목소리 특별 실물 패키지 500개 선착순 판매 및 사인회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