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블로거 2222명 개인정보 유출

원천징수영수증이 그대로 노출됐다.

가 +
가 -

네이버 블로거 2222명 개인정보가 유출됐다.

네이버는 4월30일 오전 2시 네이버 애드포스트 회원에게 원천징수영수증 발급 이메일을 발송하면서 시스템 오류로 다른 회원의 개인정보 일부가 첨부파일에 포함됐다고 밝혔다. 잘못 발송된 첨부파일에는 이름, 주소, 주민등록번호, 애드포스트 지급액 등 일부 회원의 원천징수영수증 내용이 그대로 노출됐다.

네이버 애드포스트는 미디어에 광고를 게재하고 광고에서 발생한 수익을 배분받는 광고 매칭 및 수익 공유 서비스다. 회원수는 약 17만명에 이른다. 네이버는 이중에서 2222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방송통신위원회 등 유관 기관에 신고조치를 완료했다”라며 “이달 중순까지 안전하게 원천징수영수증을 전달할 방안을 강구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개인정보유출로 인한 피해 발생이 의심되는 경우, 네이버 Privacy&Security (문의 전화 1588-3829 / 메일 privacy@naver.com)로 문의하면 된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