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배그 모바일 대회’ 5G 실시간 중계한다

풀HD 화질 5개 중계 화면을 동시에 볼 수 있다.

가 +
가 -

KT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공식 대회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스트리트 챌린지(PMSC) 스쿼드업’을 5G 멀티뷰로 생중계한다고 5월6일 밝혔다. 5G망을 이용해 중계 화면을 다양한 시점으로 5개까지 동시에 볼 수 있다.

PMSC 스쿼드업 생중계는 KT e스포츠 중계 서비스 ‘e스포츠라이브’를 통해 제공된다. e스포츠라이브는 5G 가입자 전용 서비스다. 5G망의 초고속·초저지연 특성을 활용해 풀HD급 게임 중계 화면을 최대 5개까지 동시에 볼 수 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중계의 경우 메인 중계 화면과 각 선수의 경기 장면 총 20여개의 화면 중 최대 5개 화면을 마음대로 선택해 멀티뷰로 시청할 수 있다.

KT는 e스포츠라이브에 자체 개발한 ‘저지연 HLS(http live streaming)’기술이 적용돼 기존 영상 플랫폼 대비, 라이브 영상 송출 지연 시간이 짧아졌다고 설명했다. KT에 따르면 HLS 방식은 안정적인 서비스를 위해 개발됐기 때문에 생중계 과정에서 평균 15초가량 지연이 발생하는데, KT는 HLS 방식에 영상 데이터 블록을 쪼개는 기술을 접목해 지연 시간을 기존 대비 7초 이상 감소시켰다.

KT e스포츠라이브는 오는 6월8일까지 진행되는 펍지 PMSC 스쿼드업 전 경기를 생중계한다. 이용자가 원하는 시간에 경기를 다시 볼 수 있도록 ‘지난 경기 다시 보기 VOD 서비스’도 무료로 제공한다. 또 KT 5G 언박싱 영상, 5G를 활용한 다양한 이벤트 매치 등 PMSC에서 만들어지는 여러 콘텐츠들이 e스포츠라이브에서 단독으로 공개된다.

이 밖에도 e스포츠라이브는 ‘스타크래프트 멸망전’, ‘배틀그라운드 멸망전’ 등 다양한 경기 하이라이트, 유명 BJ들의 단독 VOD 콘텐츠 등을 제공한다.

KT는 6월8일까지 e스포츠라이브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는 ‘e스포츠라이브 48시간 체험쿠폰’을 무료로 배포한다. 쿠폰의 프로모션 코드를 입력해 서비스에 가입하면, KT 5G 사용자가 아닌 타사 고객이나 LTE 고객들도 48시간 동안 e스포츠라이브 멀티뷰 생중계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다.

KT 5G서비스담당 성은미 상무는 “고객들이 e스포츠를 즐기는 문화를 기반으로 보는 방식에 있어 지속적인 혁신을 해나갈 예정”이라며, “본격적인 5G 시대를 맞아 원하는 화면을 바로 골라서 보는 e스포츠라이브 서비스가 대세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