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맵’ DAU, 역대 최다 400만 돌파

가정의 달 연휴 첫 날이었던 4일, T맵의 DAU는 403만1408명을 기록했다.

가 +
가 -

SK텔레콤은 5월9일 내비게이션 앱인 ‘T맵’의 일간 사용자(Daily Active User, 이하 DAU)가 지난 5월4일 403만1408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기존 최다 기록인 지난해 추석 당일(2018년 9월24일) 386만596명을 크게 넘어선 규모다.

T맵 월간 실사용자는 평균 1150만 수준으로, 특수 차량을 포함한 국내 자동차 수는 2018년 2320만대에 달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전체 운전자의 절반 가량이 매월 T맵을 이용하는 셈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SK텔레콤은 “이번 T맵이 기록한 403만 DAU는 타사의 평균 월간 실사용자(B앱 450여만, C앱 100여만)에 준하는 수치로, 모바일 내비게이션의 새 지평을 연 것으로 평가된다”라고 말했다.

 

SK텔레콤 장유성 모빌리티 사업단장은 이번 T맵 DAU 400만 돌파에 대해 “경쟁서비스 대비 압도적으로 많은 실사용자로부터 발생되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더 정확하고 빠른 길안내 서비스를 제공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장소와 지도정보를 강화해 운전 외 상황에서도 T맵을 활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T맵 빅데이터 분석 결과 이번 가정의 달 연휴 기간이었던 5월4일부터 6일까지 사흘간 총 1127만명이 약 5억km를 운전했다. 이번 연휴 기간 중 가장 인기를 끈 목적지는 프리미엄 아웃렛이었다. 5일 어린이날의 전통적 인기 목적지인 놀이공원은 9위에 머물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