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스마일게이트 스토브, VR 사업 맞손

온·오프라인 VR 콘텐츠 개발 및 유통사업 공동 추진

가 +
가 -

| (왼쪽부터) 스마일게이트 대외담당 양동기 사장, KT 커스토머&미디어부문장 구현모 사장

KT와 스마일게이트 스토브가 가상현실(VR) 콘텐츠 개발 및 유통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KT의 5G 인프라와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의 VR 콘텐츠 경쟁력을 합쳐 사업 시너지를 내겠다는 전략이다.

KT와 스마일게이트는 5월9일 서울 광화문 KT 사옥에서 ‘온·오프라인 가상현실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온·오프라인 서비스 제공을 위한 VR 콘텐츠 개발 및 확보, VR 콘텐츠·플랫폼 유통사업 등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양사는 KT가 보유한 VR 서비스 역량과 노하우, 국내 게임사 중 VR 분야에 가장 많은 투자와 지원을 쏟고 있는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의 콘텐츠 경쟁력을 합쳐 VR 산업 내 영향력을 더욱 키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KT는 5G 콘텐츠로 VR 전용 플랫폼을 구축하고 독점 콘텐츠를 확보해왔다. KT는 ‘기가라이브TV’, ‘브라이트(VRIGHT)’ 등 온·오프라인 서비스의 콘텐츠 라인업을 확대하고, B2B 전용 VR 게임 패키지를 강화하는 등 더욱 다양한 VR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스토브는 국내 대형 게임 개발사 스마일게이트 그룹의 글로벌 플랫폼 사업을 전개하는 계열사다. VR 콘텐츠를 신사업으로 택해 전략적으로 육성해왔으며, 올해 2월 VR 매장사업자 전용 플랫폼 서비스 ‘스토브 VR’을 출시했다.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는 KT와 협력을 통해 5G로 VR 콘텐츠 사업을 확장하고, 다양한 채널 특성에 맞춘 VR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스마일게이트 스토브 한영운 대표는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는 KT와 업무협약을 통해 게임과 통신 분야에서 업계를 선도해 온 양사의 경쟁력을 한데 모아, VR 사업 분야에서 최고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KT 커스토머&미디어부문장 구현모 사장은 “KT는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다양한 VR 사업방안을 함께 모색하고 온∙오프라인 VR 시장을 확장해 나가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