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올바른 게임 이용 위한 토크 콘서트 개최

보호자 대상 게임 리터러시 교육이 진행된다.

가 +
가 -

게임의 문화적 가치를 강조하고 건전한 게임 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토크 콘서트가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문화재단은 ‘2019 보호자 게임 리터러시 교육 다함께 게임문화 토크 콘서트’를 오는 7월27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마포중앙도서관 6층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부모와 자녀를 대상으로 게임을 둘러싼 환경과 문화 맥락을 이해하고, 게임을 올바르게 이용하도록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열린다.

토크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되는 이날 행사는 ▲게임문화 강연 ▲게임 과몰입 진단 및 상담 ▲음악·체육 치유 교육 ▲다양한 종류의 게임 체험 등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날 2시부터 진행되는 게임문화 강연에서는 부모들을 위한 토크 콘서트가 진행된다. tvN 강연 프로그램 ‘어쩌다 어른’에 출연한 게임문화재단 이사장 김경일 아주대학교 심리학과 교수가 ‘게임은 아이의 머리를 어떻게 만들까? 부모가 알아야 할 모든 것들’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하며, ‘교육, 게임처럼 즐겨라’의 저자 김상균 강원대학교 산업공학과 교수가 ‘또 게임하니? 뭐가 되려고 그래! 게임 속에서 미래를 찾는 아이들’을 주제로 자녀들과의 소통법에 대해 강연한다.

또 이날 행사 시간 내내 게임 과몰입 진단 및 상담이 상설 운영된다. 자가 진단앱을 통해 현장에서 게임 과몰입 정도를 측정하고, 게임 과몰입 힐링센터 전문 상담사를 통해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음악·체육 치유 교육은 게임 과몰입으로 상담이 필요한 초중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국 힐링센터에서 진행하고 있는 게임 과몰입 예방 치유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적용해 진행된다. 현장에서 선착순으로 신청한 인원을 대상으로 열린다. 또한, 게임 체험존에서는 자녀가 좋아하는 게임을 부모가 직접 해보며 서로를 이해할 기회를 제공한다.

다함께 게임문화 토크 콘서트는 누구나 무료로 참석할 수 있으며, 온오프믹스 사이트(www.onoffmix.com/event/184468)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