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미니스트리트, 현대·기아자동차 DB 유지보수 지원

가 +
가 -

세계적인 기업용 소프트웨어 제품 및 서비스 제공업체이자 오라클 및 SAP 소프트웨어 제품에 대한 제 3자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리미니스트리트가 현대·기아자동차의 데이터베이스 소프트웨어 제품 지원사가 됐다.

리미니스트리트는 효율적이면서도 신속하고 경제적인 데이터베이스 유지보수 서비스를 통해 현대·기아차가 비즈니스 중심 IT로드맵을 구현하는데 적극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현대·기아자동차는 자동차 업계의 패러다임 변화 대응과 공격적인 기술 혁신을 지원하기 위해 IT환경 전반에 걸쳐 가치를 극대화하는 새로운 IT전략을 수립했다. 특히 데이터베이스 지원 부문에서 기존 업체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고 대체 가능한 솔루션을 모색해 비용을 최적화 하는 방안을 지속 검토해 왔다. 다방면의 적합성 분석과 실사 후에 현대·기아자동차는 데이터베이스 유지보수 기술지원 제공 기업으로 리미니스트리트를 선택하고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기아자동차 클라우드인프라실 이범태실장은 “리미니스트리트는 데이터베이스 유지 관리 분야에서 비용 절감에 더해 강력하고 신속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경쟁력을 입증하고 있는 업체”라며 “이번 파트너십 구축을 계기로 공격적인 업무 혁신을 추진하고 고객에게 더 큰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미니스트리트는 현재 수백 개의 데이터베이스 클라이언트와 수천 개의 데이터베이스 인스턴스를 포함하여 100개 이상의 국가에서 운영되는 고객사들을 지원하고 있다. 또 단일 글로벌 인스턴스부터 수천 개의 미션 크리티컬한 인스턴스를 포함하는 크고 복잡한 환경에 이르는 데이터베이스 아키텍처를 통해 고객들을 지원하고 있다.

리미니스트리트의 CEO 세스 레이빈은 “현대-기아자동차가 전세계 및 한국 고객들과 함께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리미니스트리트와 함께 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로서 함께 일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현대-기아자동차는 리미니스트리트 지원 서비스로 전환하여 비용 절감 뿐만 아니라 보다 강력하고 신속한 대응 서비스를 누리는 동시에 고비용의 업그레이드 없이, 향후 예산, 인력, 시간을 기술 혁신 및 혁신 프로젝트를 위해 재투자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