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벤처스, AI 데이터 플랫폼 ‘셀렉트스타’에 4억원 투자

모바일 앱 통해 크라우드소싱 방식 AI 데이터 생산 기업

가 +
가 -

카카오벤처스가 크라우드소싱 기반 인공지능(AI) 데이터 플랫폼 ‘셀렉트스타’에 4억원을 투자했다고 7월16일 밝혔다.

셀렉트스타는 기업이 의뢰한 AI 데이터를 크라우드소싱 방식으로 수집 및 가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카이스트 출신 공동창업자로 구성됐으며, 지난해 12월 카이스트의 스타트업 경진대회 E5에서 최종 우승한 팀이다. 이번 투자로 셀렉트스타는 시드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셀렉트스타는 자체 모바일 앱 ‘캐시미션’을 통해 사용자 참여 방식으로 데이터를 수집하고 가공한다. 사용자가 데이터 생산에 필요한 간단한 미션을 수행하게 하고 환전 가능한 포인트를 보상으로 주는 방식이다.

이 과정에서 셀렉트스타는 데이터 검수 과정을 거친다. 앱 내 생산된 데이터는 AI와 사용자 협업을 통한 이중 검수를 거쳐 최대 99%까지 신뢰도를 높인다. 또한 미션을 수행하는 사용자도 자격 테스트와 가이드라인을 통해 지속해서 참여 활동을 관리받는다.

현재 LG CNS, 한국정보화진흥원, 카이스트 등 30개 이상 고객사가 셀렉트스타 플랫폼을 이용 중이다.

신호욱 셀렉트스타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셀렉트스타는 더 많은 기업과 사용자 간 연결을 통해 기업에게는 고품질 데이터를, 사용자에게는 합리적인 보상을 제공할 수 있는 신뢰 높은 플랫폼을 구축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기준 카카오벤처스 부사장은 “카이스트 E5 경진대회의 멘토를 담당하면서 셀렉트스타가 빠르게 고객사 및 사용자를 유치하고 사용자 경험을 개선하는 실행력을 높게 평가했다”라며 “앞으로 셀렉트스타가 사람을 이해하는 인공지능 기술을 선도하는 중심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