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코리아, 온오프라인 자동적립 서비스 ‘스마일 스탬프’ 출시

1만원 이상 결제하면 스탬프 1개를 찍어준다.

가 +
가 -

전자상거래 기업 이베이코리아가 스마일카드 회원 대상으로 온·오프라인을 포괄하는 자동적립 서비스 ‘스마일스탬프’를 출시한다.

스마일카드는 이베이코리아가 현대카드와 손잡고 2018년 6월 오픈마켓 최초로 선보인 전용 신용카드(PLCC, Private Label Credit Card)다. 런칭 1년만에 회원수 42만명을 확보한 바 있다.

이베이코리아와 현대카드는 스마일카드에 이어, 실시간 자동적립되는 ‘스마일스탬프’로 고객 혜택을 보강한다고 밝혔다.

스마일스탬프는 스마일카드로 교통을 포함한 전국 현대카드 온·오프라인 가맹점 262만개 어디서나 1만원 이상 결제 시 무조건 스탬프 1개를 자동 적립해주는 서비스다.

오프라인 가맹점에서는 별도 쿠폰북 앱을 열 필요 없이 구매와 동시에 자동 적립된다. 해당 내역은 푸시 알림으로 전달된다.

스탬프 15개를 모으면 스마일캐시 5천원이 즉시 지급된다. 이베이코리아의 G마켓, 옥션, G9와 간편결제 ‘스마일페이’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생활 밀착형 이달의 지정 가맹점에서 사용하면 스탬프 적립 폭은 더 커진다. 8월 지정 가맹점인 카페, 마트, 주유 카테고리의 9개 가맹점에서 결제 시 스탬프를 최대 2배 적립할 수 있다. 대상 가맹점은 매월 새롭게 업데이트된다.

이베이코리아 나영호 전략사업본부장은 “스마일스탬프는 이베이코리아와 현대카드가 제휴에서 한 단계 도약해 고객에게 확장된 쇼핑 경험과 혜택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 있는 시도”라며 “스마일카드 고객만이 누릴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 보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