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회, 4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오늘회는 전국 각지 제철수산물을 매입하고 판매, 직접 배송까지 전담하는 수산 버티컬 커머스다.

가 +
가 -

모바일 제철수산 커머스 ‘오늘회’를 운영하는 오늘식탁이 KTB네트워크, 한국투자파트너스 등으로부터 40억원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8월7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KTB네트워크와 한국투자파트너스가 새로 합류했다. 기존 투자자인 대성창업투자, 수림창업투자도 후속투자를 결정했다. 오늘회는 지난해 첫 투자 유치 이후 총 48억원의 누적투자를 기록하게 됐다.

오늘회는 전국 각지 제철수산물을 상품기획하고 매입해 오늘회 사이트에서 판매, 직접 배송까지 전담하는 수산 버티컬 커머스다. 서울 내에 직접 프로세싱 센터를 운영하며 당일 저녁배송에 최적화된 물류로 고객경험을 극대화시키고 있다. 현재 서울, 인천 외 경기지역 일부에 배송하고 있으며 경기 수도권을 중심으로 빠르게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다.

2017년 3월 서비스를 시작해 올해 6월 신규회원 수 8만명, 월활성이용자수(MAU) 35만명을 달성했다. 재구매율은 35%를 기록하고 있다.

투자 관계자는 “냉장 수산물의 잠재적 수요 확대, 간편식 선호 추세 등의 시장 요인을 고려했다”라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기존의 낙후된 수산 산업 유통 구조를 개선해 생산자 집단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고 있고 오프라인 수산물 소비에 익숙한 소비자들의 고정관념을 바꿔 나가고 있어 향후 수산 버티컬 커머스를 대표하는 프리미엄 브랜드가 될 가능성이 높다 판단했다”라고 말했다.

오늘회 김재현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전략상품 기획매입과 배송지역 확장, 마케팅에 사용할 계획이며 올해 말까지 월매출 10억을 달성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