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에어플레이’, 할 수 있는 것과 즐기는 2가지 방법

가 +
가 -

애플 에어플레이는 아이폰, 아이패드, 맥북 등 애플 생태계를 이루는 기기의 화면 내지 음악, 동영상을 TV에서 아주 간단히 재생시키는 기능이다. 에어플레이를 사용해 iOS 기기에서 콘텐츠를 쏘면 곧바로 동영상이 TV에서 재생되기 시작한다. 에어플레이로 되는 기능은 크게 화면 미러링과 동영상 및 음악 재생이다.

화면 미러링

우선 같은 와이파이 연결된 아이폰, 아이패드, 맥 등의 애플 기기 화면 미러링이다. 너무 간단하다. 예를 들어 맥북 화면을 (애플TV와 HDMI 케이블로 연결된) 거실 TV로 보낼 때 상태 표시줄 TV 모양 아이콘을 클릭하고 ‘Air Play 대상’ 항목의 (애플TV 이름인) ‘거실’을 선택하면 끝이다. 아이폰도 쉽기는 매한가지. 화면 위(아이폰X 이후) 내지 아래를 슬쩍해 나타나는 제어센터에서 ‘화면 미러링’을 선택하면 아이폰 화면이 TV에 그대로 표시된다. 인퓨즈, 유튜브 같은 동영상 재생 앱의 경우 모퉁이의 TV 아이콘을 누르면 동일한 기능을 한다.

음악 재생

에어플레이는 와이파이를 이용한 음악 감상도 가능하다. 아이폰에 표시되는 ‘에어플레이’ 아이콘을 탭하고 재생하려는 장치를 목록에서 선택하면 된다. 내장 스피커나 이어폰으로 들리던 소리가 에어플레이 기기를 통해 흐른다. 에어플레이는 와이파이를 이용하므로 에어플레이 기기를 네트워크와 연결하는 과정이 최대 장애물이다. 어쩌면 블루투스보다 어렵다. 하지만 한 번 설정하면 블루투스보다 편하게 쓸 수 있다는 것은 틀림없다.

| 에어플레이는 한 번 설정으로 다음부터는 음악 앱에서 에어플레이 아이콘을 탭한 후 출력할 에어플레이 기기를 선택하면 된다.

음질 면에서도 장점이 있다. 블루투스는 ‘SBC(Sub-Band Coding)’라는 손실 압축 방식을 이용해 무선으로 소리를 전송한다. APT-X, APT-X HD 또는 AAC 같은 고음질 규격도 지원하는데 보내는 쪽과 받는 쪽 모두 해당돼야 하므로 기본적으로 음질 저하가 발생할 수 있음을 알아두자. 에어플레이는 애플이 만든 ‘Apple Lossless’라는 무손실 압축 코덱을 쓴다. WAV 또는 Apple Lossless 포맷 같은 고품질 음악 파일을 무선으로 감상한다면 에어플레이만 한 게 없다.

에어플레이는 안드로이드 기기는 지원하지 않는다. 하지만 윈도우 컴퓨터는 아이튠즈를 통해 음악 감상이 가능하다. 아이튠즈 재생 버튼 옆쪽(혹은 프로그램 오른쪽 하단)에 위치한 에어플레이 아이콘을 클릭하면 같은 네트워크 안에 있는 에어플레이 기기를 보여주니 재생하려는 기기를 선택하면 컴퓨터 내장 스피커에서 에어플레이 호환 장치로 바뀐다. 이는 iOS 기기 또한 마찬가지. 또 아이튠즈의 에어플레이 기능에서 다중 스피커를 선택하면 집안의 에어플레이 지원 스피커에서 동시에 소리가 재생된다. 집안 어디서나 같은 음악을 감상하고 싶을 때 이만한 게 있을까 싶다.

에어플레이 지원 TV-삼성전자

현재 국내에서 에어플레이를 가장 쉽고 간편하게 즐기는 방법은 삼성전자와 LG전자 스마트TV를 활용하는 거다. 애플 홈페이지(www.apple.com/kr/airplay)에는 TV 제조사별 지원 목록이 나와 있는데 삼성전자는 QLED 4K 및 8K, ‘더 프레임 TV’, ‘세리프 TV’를 포함한 UHD 모델과 HD 모델 등 2018년 이후 대부분의 스마트TV에서 애플 기기 내의 비디오, 사진, 음악, 팟캐스트를 감상할 수 있다. 2019년 모델은 ‘RU7100’ 시리즈 이상 55인치 모델부터 지원된다.

| 사용 중인 삼성전자 스마트TV의 에어플레이 지원 여부는 메뉴를 누르고 ‘외부 입력→연결 가이드→스마트폰’으로 이동해 ‘Apple AirPlay’ 항목이 있는지 확인하자.

| 2018년 이후 모델인데 항목이 없는 경우 ‘고객지원→소프트웨어 업데이트’에서 최신 펌웨어(8월12일 기준 1303)를 내려받아 설치해야 한다.

| 펌웨어 업데이트를 마치면 같은 네트워크(와이파이)에 연결된 iOS 기기와 TV는 자동으로 서로의 존재를 인식한다. 아이폰 화면 상단을 아래로 슬쩍해 나타나는 제어센터에서 ‘화면 미러링’을 선택하면 에어플레이 기기(삼성 더 프레임)가 뜨고 터치하면 정상적인 연결인지 확인하는 코드 입력 단계로 넘어간다.

| 에어플레이 활용을 위한 모든 사전 작업은 이것으로 끝이다. 이제 아이폰, 아이패드, 맥 사용자가 원하는 콘텐츠를 집안에서 가장 큰 화면으로 즐길 수 있다. iOS 기기의 화면 미러링과 기기에 저장된 음악, 동영상이 TV 화면과 스피커를 통해 재생된다.

| 유튜브 앱에서 TV로 동영상 화면을 보내는 것도 식은죽 먹기다. 단지 화면 상단 ‘전송 아이콘’ 버튼을 누른 후, TV를 선택하면 된다. 넷플릭스에서도 찾을 수 있는데, 매끄럽게 작동한다. 한번 동영상이 재생되면, 배터리 작동시간을 절약하기 위해 잠금모드에 두고 재생을 일시 정지하거나 같은 필요할 때 제어도 가능하다.

에어플레이 지원 TV-LG전자

LG전자 스마트TV는 2019년 모델부터 에어플레이 기능이 지원된다. ‘LG 올레드’와 ‘LG 나노셀 SM9X·SM8X 시리즈’, 그리고 ‘LG UHD UM7X 시리즈’로 2세대 알파9·7칩 탑재 모델이 대상이다. 공통적으로 집안 스마트 가전을 한눈에 보고 기능을 제어하는 ‘인공지능 홈보드’를 갖춘다. 예를 들면 TV를 시청하다가 인공지능 홈보드에서 공기청정기의 미세먼지 농도를 확인 후 공기청정기를 작동시킬 수 있다. 공기청정기, 건조기, 냉장고 같은 8종류의 씽큐 가전을 TV 화면에서 관리하고 작동시킬 수 있다. 인공지능 홈보드는 사물인터넷 국제표준인 OCF(Open Connectivity Foundation) 지원해 OCF 인증을 받은 타사 스마트 홈 제품들도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다.

| 인공지능 홈보드는 에어플레이 연결 기능을 한다. 펌웨어 ‘3.60.19’ 내지 이상이면 인공지능 홈보드에 ‘Air Play’ 아이콘이 뜬다.

| iOS 기기 화면 상단을 아래로 슬쩍해 나타나는 ‘화면 미러링’ 메뉴를 선택하면 콘텐츠 재생에 쓰일 TV 이름(LG 웹OS TV OLED65)이 나타난다. 에어플레이 품질은 애플은 물론 TV제조사의 하드웨어와 통신이 얼마나 잘 되느냐에 달려 있다. 아이패드에서 시작한 게임 ‘배틀그라운드’를 TV로 보내 플레이를 계속해봤는데 매끄럽게 잘됐다.

| LG전자 스마트TV는 연결된 스마트홈 기기를 제어할 수 있는 ‘홈킷’도 지원한다. 서드파티 스마트 가전을 제어할 수 있다는 의미다. 예를 들면 “시리야 TV켜줘”라고 하면 LG전자 스마트TV가 켜지는 식이다. 홈킷은 스마트 잠금장치, 조명, 카메라, 온도조절, 플러그, 스위치 등과 사용자의 iOS 기기를 안전하게 연결해서 각각의 기기 혹은 기기 그룹을 제어할 수 있도록 한다.

애플TV, 구형 TV 사용자용

| 구형 TV 사용자가 에어플레이를 이용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애플TV’를 구입하는 거다. 단, 국내 정식 출시를 하지 않아 해외 구매를 헤야 한다.

국내 정식 판매를 하지 않아 접할 기회가 적지만 애플TV는 에어플레이로 영상과 음성을 동시에 전송 가능한 가장 값싼 옵션이다. 가장 최신 모델은 4K 고해상도 출력을 갖춘 ‘애플TV 4K’이다. 소리 재생만 가능한 에어포트 익스프레스와 달리 영상까지 에어플레이로 출력할 수 있다. 동일한 네트워크에 속한 컴퓨터에 있는 아이튠즈 라이브러리 재생이나 iOS 기기 화면을 무선으로 TV에 전송할 수 있는 ‘화면 미러링’을 지원, 큰 화면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쓸모가 많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