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게임 트윗’ 활발한 국가 3위 올랐다

1위는 일본, 2위는 미국이 차지했다.

가 +
가 -

트위터는 8월21일 한국이 ‘2019년 상반기 게임 관련 트윗량 많은 국가’ 3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트위터에 따르면 작년 게임 관련 트윗은 전세계 10억건 수준이었다. 올해 상반기는 전년 동기 대비 20% 증가한 5억건 이상의 게임 관련 트윗이 생성됐다. 한국은 전세계에서 세 번째로 게임 관련 대화가 활발한 국가로 나타났다. 1위는 일본, 2위는 미국이 차지했다.

특히 올해 처음 열린 ‘2019 포트나이트 월드컵’과 글로벌 격투 게임 대회인 ‘에볼루션 챔피언십 시리즈(EVO 2019)’이 게임 관련 트윗 증가를 주도했다.

2019 포트나이트 월드컵은 지난 4월 글로벌 예선전을 시작으로 지난달 뉴욕에서 결승전을 마쳤다. 관련 대화가 많이 일어난 국가 순위는 미국이 가장 높았다. 일본과 프랑스, 영국이 그 뒤를 이었다. 선수에 대한 관심도 커졌다. 미국 카일 져스도르프 선수(@Bugha)의 팔로워는 3만2천명에서 솔로 매치 우승 이후 23만4천명으로 증가했다. 8월 기준 카일 선수의 트위터 팔로워는 37만명에 육박하고 있다.

트위터는 EVO 2019도 글로벌 게임 트윗량을 높이는 데 기여했다고 전했다. 한국과 일본의 유명 플레이어들이 포진해 주목받던 ‘철권7’ 종목에서 파키스탄 출신 게이머 아슬란 애쉬가 우승을 차지해 화제를 모았다. 관련 언급량이 가장 많은 국가는 미국이었다. 일본과 스페인이 그 뒤를 따랐다.

한편 트위터는 상반기 결산 이후 200만건에 달하는 게임 관련 트윗이 추가로 생성됐다고 밝혔다. 전년 대비 30% 증가한 수치다. 트위터 내 게임 인플루언서도 지난해보다 1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