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삼성, ‘갤럭시 워치 액티브2’ 30일부터 사전 판매…LTE 모델은 미정

2019.08.29

삼성전자의 스마트워치 신제품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사전 판매가 8월30일부터 시작된다. 갤럭시 워치 액티브2는 지난 3월 출시된 ‘갤럭시 워치 액티브’의 후속 제품이다. 전반적인 사양이 개선됐으며 건강 관리 기능이 강화된 점이 특징이다. 국내 정식 출시일은 9월6일이다.

갤럭시 워치 액티브2는 44mm와 40mm 두 가지 크기에 블루투스와 LTE 두 가지 모델로 구성됐다. 이번 사전 판매는 블루투스 모델을 대상으로 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LTE 버전 국내 출시 일정은 미정”이라고 밝혔다.

블루투스 모델은 알루미늄과 스테인리스 소재, 각 소재별 세 가지 색상 총 12종으로 출시된다. 알루미늄 소재 모델은 아쿠아 블랙, 클라우드 실버, 핑크 골드 등 세 가지 색상, 스테인리스 소재 모델은 블랙, 실버, 골드 세 가지 색상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알루미늄 소재 40mm 모델이 29만9200원, 44mm 모델 33만9900원, 스테인리스 소재 40mm 모델이 39만9300원, 44mm 모델이 44만원이다. 사전 판매는 30일부터 9월5일까지 온라인 패션 스토어 무신사와 온라인 오픈마켓, 삼성 닷컴을 통해 진행되며 채널별로 다른 제품이 판매된다.

무신사에서는 알루미늄 모델이 사전 판매된다. 삼성전자와 무신사는 사전 판매를 기념해 밀레니얼 세대가 즐겨 찾는 마크 곤잘레스, 로맨틱 크라운 등 패션 브랜드와 함께 제작한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전용 스페셜 패키지를 증정한다. 스페셜 패키지는 브랜드 콜라보 스트랩과 워치 페이스 및 맨투맨 티셔츠로 구성되며, 브랜드별 1천대씩 한정 판매한다.

11번가, 네이버, G마켓, 옥션 등 온라인 오픈마켓에서는 스테인리스 모델을 사전 판매한다. 삼성 닷컴에서는 알루미늄 모델, 스테인리스 모델 모두 사전 구매할 수 있다.

갤럭시 워치 액티브2는 전작보다 건강 관리 기능이 강화됐다. 달리기, 걷기, 자전거, 수영, 로잉 머신 등 7개 종목을 자동 측정하고 총 39개 이상의 운동을 기록, 관리할 수 있다. 또 향상된 수면 분석 알고리즘을 탑재해 보다 정확하게 4단계의 수면 상태를 감지하고, 양질의 수면 패턴을 형성할 수 있도록 돕는다. 실시간으로 스트레스 수준을 확인할 수도 있다.

특히 이번 제품에는 심전도(ECG) 측정 기능이 포함됐다. 심전도는 기존 광학식 심박 센서보다 더욱 전문적인 심장 모니터링 기능이다. 심장질환 진단에 보조적으로 활용될 수 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심전도 기능은 출시 시점에는 활성화되지 않고 추후 적용될 예정이다. 국내 적용 여부는 미정이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