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데일리호텔’ 인수했다

"시너지를 낼 거라 판단했다"

가 +
가 -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가 호텔 및 레스토랑 예약 플랫폼 ‘데일리호텔’ 운영사 데일리를 인수했다.

야놀자는 데일리의 국내외 고급숙소 및 레스토랑 등 사업을  자사가 지향하는 글로벌 여가 플랫폼과 시너지를 낼 것으로 판단해 인수를 결정했다고 9월3일 밝혔다.

이번 인수를 통해 야놀자는 데일리호텔의 강점인 고급숙소 및 레스토랑 예약 기능 등을 강화해, 여행 및 레저고객을 위한 종합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데일리호텔은 기존 서비스를 제공하는 동시에 추후 레저, 액티비티 및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를 연계해, 사용자 맞춤형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지난 2013년 설립된 데일리는 국내 최대 특급호텔 및 파인 다이닝 예약 플랫폼인 ‘데일리호텔’ 앱을 운영하고 있다. 전세계 210개국 40만여개에 달하는 주요 특급호텔 체인과 4700여개의 펜션, 1천여개의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 예약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현재 누적 다운로드 수는 1천만건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해 거래액은 1700억원을 돌파하기도 했다

신인식 데일리 대표는 “야놀자와 함께 함으로써 호텔과 다이닝을 넘어 여가와 여행의 경험을 아우르는 프리미엄 스테이케이션 서비스를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김종윤 야놀자 온라인 부문 대표는 “데일리호텔이 프리미엄 플랫폼으로 지속 성장하는 데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야놀자는 숙박뿐 아니라 레저시설 및 액티비티, 모빌리티, 레스토랑 예약 등 여행 및 레저 고객에게 필요한 토털 패키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플랫폼을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