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21:9 화면비 엔터테인먼트폰” 소니, ‘엑스페리아5’ 공개

2019.09.06

소니가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되는 가전박람회 ‘IFA 2019’에서 ‘엑스페리아5’를 포함한 모바일, 오디오 및 디지털 이미징 신제품을 대거 공개했다.

| 소니 엑스페리아5

엑스페리아5는 엑스페리아1 핵심 기능이 포함된 콤팩트 디자인에 전문 방송 및 영화 촬영 기술이 적용됐다. 올가을 출시 예정인 이 제품은 HDR을 지원하는 풀HD+(2520X1440) 해상도의 6.1형(21:9 화면비) OLED 디스플레이를 갖춘다. 68mm 너비는 한 손에 쥘 수 있는 휴대성을 기대할 수 있다. 무게는 엑스페리아1에서 14g 줄었다. 164g이다. 콤팩트 바디와 21:9 시네마와이드 디스플레이 조합을 통해 최상의 엔터테인먼트를 경험할 수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소니 브라비아 기술이 적용된 디스플레이는 SDR 영상 콘텐츠를 업스케일링하여 HDR급 화질로 변환 재생한다.

엑스페리아5 후면에는 트리플 카메라가 탑재된다. 26mm(F1.6), 망원 52mm(F2.4), 16mm(F2.4) 초광각 렌즈 구성의 화각을 자유롭게 전환하고 촬영할 수 있다. 1200만화소 이미지 센서와 광학식 손떨림 방지(OIS) 기능이 지원되고, 소니 렌즈교환식 카메라 알파 알고리즘이 사람의 눈을 포착해 초점을 유지하는 기능을 한다.

퀼컴 스냅드래곤 855가 탑재된 엑스페리아5에는 딥 러닝 기술 ‘스마트 연결’이 새롭게 적용돼 와이파이 신호를 분석하고 연결에 문제가 있을 때를 예측해 LTE로 자동 전환함으로써 항상 최적의 연결 상태를 유지해준다.

| 무선 노이즈 캔슬링 이어폰 ‘WI-1000XM2’

소니는 IFA2019에서 새 무선 헤드폰 1000X 시리즈도 공개했다. 넥밴드 타입의 무선 노이즈 캔슬링 이어폰 ‘WI-1000XM2’는 ‘WH-1000XM3’와 동일한 HD 노이즈 캔슬링 프로세서 QN1을 탑재한다.

| APS-C 미러리스 카메라 ‘알파6600’

알파 APS-C 미러리스 카메라 신제품 ‘알파6600’은 인공지능(AI) 기반 리얼타임 Eye-AF 및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을 탑재하고, 스틸 이미지 기준 약 720장을 촬영할 수 있는 APS-C 미러리스 카메라 가운데 가장 긴 배터리 수명을 제공한다. 풀프레임 카메라 ‘알파7R IV’는 6100만화소 이면조사형 35mm 풀프레임 이미지 센서를 탑재한다.

aspen@bloter.net

읽을 가치가 있는 글을 쓰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