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내비 “귀성길 출발, 12일 오후 6시 이후 추천”

가 +
가 -

카카오모빌리티가 추석 명절연휴 ‘귀성·귀경길 교통상황 예측 정보’를 공개했다. 카카오모빌리티에 따르면 추석 귀성길은 명절 전날인 12일 오후 6시 이후에 출발하는 게 유리하다.

이는 카카오내비 빅데이터 최근 5년치를 분석한 결과로, 분석대상 구간은 서울-부산, 광주, 대전 고속도로 톨게이트 간 총 3개 구간이다.

귀성길 가장 쾌적한 시간대는 서울 출발 기준 부산, 광주, 대전 지역 모두 12일 오후 6시 이후로 나타났다.

▲서울-부산 구간을 12일 오후 8시에 출발했을 경우 4시간50분이 소요되며 ▲서울-광주 구간은 오후 7시 출발 시 3시간55분 ▲서울-대전 구간은 오후 8시 출발 시 2시간5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이번 추석이 예년보다 연휴가 짧아 귀경길을 서두르는 경향이 뚜렷할 거라고 전망했다. 서울로 향하는 부산, 광주, 대전 구간 모두 고속도로 지·정체 해소가 시작되는 시점인 14일 오후 5시 이후 출발을 권장했다.

▲부산에서 14일 오후 7시에 출발했을 경우 6시간10분 ▲광주에서 오후 7시 출발 시 5시간30분 ▲대전은 오후 8시 출발 시 3시간7분이 소요될 것으로 나타났다.

귀경길 12일 오후 6시 이후 원활

귀성길은 12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 사이 전 구간에서 교통량이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서울 출발 기준 ▲부산행은 오전 11시 출발 시 6시간 ▲광주행은 오전 11시 출발 시 4시간30분 ▲대전행은 오전 10시에 출발할 경우 2시간32분이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귀성길 정체는 12일 오후 7시부터 차츰 해소될 거라고 카카오모빌리티는 전했다.

귀경길 고속도로 정체는 13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 사이 절정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방향으로 ▲부산은 오후 1시 출발 시 8시간23분 ▲광주는 오후 1시 출발 시 6시간32분 ▲대전은 오후 4시 출발 기준 3시간27분이 걸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추석 당일인 13일 오전 11시에서 오후 3시 기준 서울 방면 경부고속도로의 경우 청주JC에서 정체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서해안고속도로는 당진IC를 시작으로 행담도 휴게소까지 정체가 극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본격적인 정체구간에 진입하기 전 각각 죽암휴게소와 서산휴게소를 방문할 것을 추천한다고 전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