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2019 기술부문 신입사원 공개채용…17일 원서접수 마감

9월17일 오후 2시 원서마감, 2020년 1월부터 정식근무 예정

가 +
가 -

NHN이 2019년 기술부문 신입사원 공개채용 시작한다.

NHN은 올해 신입사원을 ‘7기 TOAST Rookie(토스트 루키)’로 명명하고, 회사의 미래를 함께 열어갈 실력있고 창의적인 인재를 선발, IT 기술 전문가로 양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원서 접수 마감은 오는 9월17일 오후 2시까지다.

주 모집 분야는 SW 개발 인력으로, ▲서비스 구축에 필요한 클라우드/미디어/검색/광고 등의 플랫폼 개발, ▲모바일·PC 환경 웹 서비스 개발, ▲모바일 서비스를 위한 앱과 안드로이드/iOS/Unity 3D 클라이언트 SDK 개발 부문이 대상이다.

졸업 자격 이수 등 기본적인 조건만 해당되면 서류전형은 자동으로 통과되는 블라인드 채용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후 두 번의 Pre-Test와 일일 근무 체험 프로그램인 ‘Feel the TOAST’를 실시한 뒤, 11월 중 최종 면접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정식 근무를 시작한다.

NHN은 자료구조와 알고리즘, 운영체제, 네트워크 DB 등 전산학을 잘 이해하고, 최소 1개 이상의 자신있는 개발 언어를 다룰 수 있으며, 요구사항을 분석해 스펙을 정리하고 소프트웨어로 구현할 수 있는 역량을 가진 자를 우선 선발한다는 방침이다.

2020년 2월 또는 2020년 8월 졸업예정자 및 기졸업자 가운데 병역필 혹은 면제로 해외여행에 결격사유가 없는 경우에 한해 지원할 수 있다.

NHN은 신입사원 공개채용에 앞서 신촌(9일)과 한양대역(10일), 안암동(16일) 등 서울시내 주요 지역에서 채용 설명회 ‘NHN 리쿠르팅데이’를 진행한다. 사전 신청자에 한해 설명회에 참석할 수 있으며, 취업 Q&A코너와 현직 개발자와의 만남, 비어파티 등 다양한 이벤트가 열릴 예정이다.

NHN 관계자는 “게임을 넘어 간편결제와 기술, e커머스와 O2O 사업까지 IT기반 전 영역을 확장 중인 NHN은 개발자가 일하기에 최적의 환경을 자랑한다”라며 “도전적이고 창의적이며 소프트웨어 개발에 큰 꿈을 가진 능력있는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라고 밝혔다.

2019년 NHN 기술부문 신입사원을 희망하는 지원자는 NHN 공식 채용 홈페이지에서 접수 가능하고, ‘NHN 리쿠르팅데이’와 ‘런치톡’ 등 다양한 이벤트 내용에 대해서도 확인 가능하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