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클리닝 스타트업 ‘미소’, 펫시팅 서비스 부산 진출

연말까지 대구, 대전, 광주, 울산 지역까지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가 +
가 -

홈클리닝 스타트업 미소가 펫시팅 서비스를 부산으로 확대한다. 미소는 가사도우미, 침대·가전청소, 이사청소 등 다양한 청소 서비스를 제공하는 홈클리닝 스타트업으로, 지난 4월 반려동물 산책과 방문 돌봄 서비스인 펫시팅 서비스를 출시했다.

현재 미소는 서울, 인천, 경기 전 지역에 펫시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펫시팅 서비스는 출시 이후 4개월만에 누적 서비스 건수 3500건을 돌파했다. 반려동물을 직접 키워본 경험이 있는 1천여명의 펫시터가 등록돼 있다.

주요 서비스는 정기적으로 반려동물과 산책을 해주는 ‘반려동물 산책 서비스’와 1-2주 간의 장기 출장이나 여행 시 반려동물의 식사와 물 등을 챙겨주고 배변 패드를 정리해 주는 ‘방문 돌봄 서비스’다. 산책 서비스 비용은 30분에 1만2900원, 60분에 1만7900원이며, 방문 돌봄 서비스는 30분에 1만4900원, 60분에 1만9900원으로 책정돼 있다.

미소 펫시팅 서비스는 매칭 알고리즘 기술을 사용해, 사용자가 입력한 반려동물의 정보를 바탕으로 반려동물에 최적화된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비스 이후에는 사용자에게 반려동물의 반응을 재전달하도록 한다. 서비스 신청 방법은 미소 고객센터를 통한 전화 신청이나 웹과 앱의 실시간 채팅을 통해 가능하다.

김지호 미소 신사업부 이사는 “미소 펫시팅 서비스가 많은 고객의 관심과 사랑 덕분에 출시 4개월만에 좋은 성과를 보여줄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국내 모든 반려인들이 의지하고 애용할 수 있는 펫시팅 서비스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미소는 연말까지 펫시팅 서비스를 대구, 대전, 광주, 울산 지역까지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