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질을 생생하게…” 브이라이브, VR·TV 전용앱 출시

‘눕방’, ‘루프탑라이브’ 등 100여개 콘텐츠를 3D 가상 스튜디오 공간에서 시청할 수 있다.

가 +
가 -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가 자체 콘텐츠를 기반으로 VR(가상현실)기기 전용앱과 TV 전용앱을 각각 출시한다. 네이버 글로벌 라이브 커뮤니티 플랫폼인 브이라이브는 10월2일 브이라이브의 3D콘텐츠를 볼 수 있는 ‘브이라이브 VR(V live VR)’ 앱을 KT 슈퍼 VR 스토어를 통해 선보인다고 밝혔다.

브이라이브 VR 앱에서는 브이라이브가 3D 기술을 활용해 새롭게 제작한 20여종의 VR콘텐츠와 더불어 기존 브이라이브에서 볼 수 있었던 오리지널 콘텐츠 ‘눕방’, ‘루프탑라이브’ 등 100여개의 콘텐츠를 3D로 구현된 가상 스튜디오 공간에서 시청할 수 있다. 앞으로 계속해서 다양한 VR콘텐츠를 추가 제작할 예정이다.

브이라이브 VR 앱은 가상공간에서도 이용자가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보다 생생하고, 현장감 있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연내 스타의 공연 생중계를 VR 콘텐츠로 감상할 수 있는 VR라이브 기능과 3D버추얼 응원봉 등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 앱은 이달 말 독립형 VR기기인 ‘오큘러스 고’ 스토어에 출시되며, 향후 6축 HMD기기에도 대응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스마트TV 대응에도 속도를 높인다. 지난 2017년 안드로이드TV 전용 앱을 선보인데 이어, 오는 10월 중에는 삼성 스마트TV OS인 ‘타이젠’, 연내 LG 스마트TV OS인 ‘웹OS’ 전용 브이앱을 출시한다.

장준기 네이버 V CIC 대표는 “브이라이브는 VR기기, 스마트TV 등 미래 플랫폼에 빠르게 대응하면서 브이라이브의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계속해서 높여나갈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브이라이브는 가장 생생하고, 현장감있는 ‘버추얼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으로 성장하기 위한 기술 고도화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