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2019 신입사원 공채 시작

크래프톤은 블루홀의 바뀐 이름이다.

가 +
가 -

크래프톤이 올해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고 10월7일 밝혔다. 지원 접수는 7일부터 16일 18시까지 열흘 동안 크래프톤펍지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크래프톤은 블루홀의 바뀐 사명이다. 연합 스튜디오 체제로 이뤄진 크래프톤은 펍지, 스튜디오블루홀, 피닉스, 스콜, 레드사하라, 딜루젼, 엔매스엔터테인먼트 등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테라’, ‘배틀그라운드’, ‘볼링킹’, ‘아처리킹’, ‘캐슬번’ 등 다양한 장르와 플랫폼의 게임을 글로벌 시장에 성공적으로 선보인 바 있다.

이번에 공채를 진행하는 회사는 펍지, 크래프톤(스튜디오블루홀 포함), 피닉스 등이다. 모집 분야는 테크/엔지니어(클라이언트 프로그래밍, 엔진 프로그래밍, 서버 프로그래밍, 플랫폼 프로그래밍), 아트(캐릭터, 배경), 게임디자인, UX/UI, 사업/서비스, 경영/투자 직군이다.

채용 절차는 서류전형을 시작으로 직군별 테스트, 1차 인터뷰, 2차 인터뷰 순으로 진행되며, 최종 합격자는 12월에 발표되고 2020년 1월부터 정식 입사하게 된다.

크래프톤은 이번 공채와 관련해 기업설명회를 연다. 10월11일 12시부터 17시까지 판교 본사 크래프톤타워 15층에서 진행하며 회사소개, 신입공채 안내, 현업 개발자와의 직무소개, 사내투어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7일부터 크래프톤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참가 신청할 수 있다.

최성원 크래프톤 최고인사책임자(CHRO)는 “크래프톤은 게임 제작의 명가를 향한 도전 정신으로 게임 제작에 임하고 있다”라며 “끊임없이 학습하고 성장할 역량 있는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라고, 최고의 인재를 맞이하기 위해 게임 개발에 전념할 수 있는 업무환경 조성에 더 많이 노력하고 고민할 것”이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