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케터들의 고민 “데이터에서 금맥 찾기”

가 +
가 -

고객 여정이 다변화되고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서비스로 유입된 신규 고객이 실제로 제품을 구입하고 서비스를 계속해서 사용하도록 유도함으로써 고객 생애 가치(LTV)를 높이는 디지털 마케팅 전략이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개인화가 가능한 앱 푸시나 메시지, 이메일 같은 온드 미디어는 고객 생애 가치 향상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데이터 주도적인 디지털 마케팅 전략을 전개해야 한다는 주장에 동의하지만 데이터 분석 기술 인력의 부족과 오래된 비즈니스 프로세스 때문에 마케터들의 노력이 빛을 발하지 못하고 있다.

| 블로터앤미디어가 주최하는 ‘마케팅앤테크 서밋 2019’, 오는 16일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열린다.

블로터앤미디어가 주최하는 ‘마케팅 앤 테크놀로지 서밋 2019’는 10월16일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약 400명의 국내 대기업, 다국적 기업 및 중견 기업 마케팅 담당자, 잠재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마케팅 접점에서의 수집되는 대량의 데이터에서 비즈니스 성과에 가장 효과적인 유의미한 데이터 분석 방법론을 공유하는 디지털 마케팅 콘퍼런스다.

강우진 오라클 전무는 ‘이젠 마케팅에서도 데이터 분석이 대세, 클라우드를 활용해 데이터 인사이트를 높인다’라는 주제로 정보 수집과 고객에게 가치 있는 정보 제안 사례를 발표한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에 따른 비즈니스 환경 변화에 대형 거래처 중심의 오프라인 영업에서 롱테일(중소영세사업자)을 포함하는 마케팅, 영업 통합의 전략적 변화가 진행되고 있다. B2B 마케터는 고객 비즈니스를 이해하고, 고객이 직면한 문제의 실질적인 해결책을 제시해야 한다. B2C 마케터의 경우 수없이 생산되는 소셜 정보를 수집, 분석하고 고객에게 최적화된 제안을 고민해야 한다.

데이터와 인공지능을 이용한 데이터 분석

김완림 와이더플래닛 CSO는 ‘머신러닝을 통한 전환 예측 마케팅 플랫폼’이라는 주제에서 데이터를 직접 분석하고 이를 기반으로 세부적인 마케팅을 전개하려는 그로스마케터의 고민을 함께 한다. 그로스마케터는 마케팅 대상 사이트에 유입된 고객의 데이터를 정확하게 이해 및 분석을 통해 인사이트를 도출하고, 이를 기반해 최적화된 마케팅을 진행해야 한다는 김완림 CSO는 머신러닝을 통해 자동화된 마케팅 방법론을 공유할 예정이다.

‘반값 할인’, ‘누구나 페스티발’ 같은 파격적인 이벤트로 시장에 반향을 일으킨 대한민국 대표 배달앱 요기요는 업계 최초로 구독 서비스 ‘요기요 슈퍼클럽’을 론칭하며 또 한 번 주목받고 있다. 왜 배달앱이 정기구독 서비스를 시작했을까. 박채연 요기요 실장은 ‘요기요, 최초 배달앱 정기구독 시대를 열다’라는 주제의 발표 시간에 ‘요기요 슈퍼클럽’ 탄생 배경부터 기획 의도, 커뮤니케이션을 비롯해 이 서비스가 고객의 인식과 행동을 어떻게 변화시켰는지에 대해 공유한다.

이봉교 시스포유아이앤씨 이사는 ‘탁월한 고객 여정을 제공하는 온사이트 개인화 마케팅과 인공지능(AI)의 역할’ 세선에서 롯데홈쇼핑, 신세계 인터내셔날 등 이커머스 기업들의 온사이트 개인화 마케팅 도입 이유와 성공 사례를 짚어보고, AI를 접목한 그루비의 향후 발전 방향 및 연구 기술을 소개한다.

‘음악‘과 ‘브랜딩‘이 만나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요. 멜론 브랜드 필름, 디뮤지엄과 함께한 최초의 전시 OST, 안전가옥과 함께한 소설 OST 등 ‘브랜딩을 위한 음악’ 프로젝트부터 70-90년대의 가요를 다시 힙스터의 음악으로 만든 ‘온스테이지 디깅클럽서울‘, 인디뮤지션들을 위한 음악 영상 플랫폼 ‘아지트 라이브’ 등 ‘음악을 위한 브랜딩’ 프로젝트까지…. 정혜윤 스페이스오디티 마케터는 ‘음악을 위한 브랜딩, 브랜딩을 위한 음악’ 세션에서 음악을 기반으로 다양하고 입체적인 경험을 만드는 이야기를 공유할 예정이다.

오는 16일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개최되는 ‘마케팅 앤 테크놀로지 서밋 2019’ 등록비는 10월15일까지 진행되는 사전등록은 13만2천원(부가세 포함), 현장 접수는 16만5천원(부가세 포함)이다. 자세한 행사 내용과 설명은 블로터 콘퍼런스 웹사이트(mts2019.bloter.net)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문의사항은 이메일(conference@bloter.net)로 연락하면 된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