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U+, ‘AI 홈트’·’AR 쇼핑’ 등 5G 신규 서비스 출시

2019.10.15

LG유플러스가 5G 신규 서비스를 내놓았다. 인공지능(AI) 기반으로 이용자의 자세를 교정해주는 홈트레이닝 서비스 ‘스마트홈트’, 증강현실(AR)로 TV 홈쇼핑 경험을 확장한 ‘U+ AR쇼핑’ 2종이다. LGU+는 이번 신규 서비스를 시작으로 지속해서 생활 밀착형 5G 서비스를 내놓을 계획이다.

LGU+는 10월15일 서울 용산 본사에서 5G 서비스 전략 기자간담회를 열고 자사의 ‘5G 서비스 2.0’을 발표했다. 지난 4월 선보인 U+ VR, U+ AR, U+ 프로야구, U+ 골프, U+아이돌Live 등 ‘5G 서비스 1.0’이 스포츠 및 엔터테인먼트 분야에 초점을 맞췄다면, 5G 서비스 2.0은 게임과 생활 밀착형 서비스를 다룬다. LGU+는 지난 6월 5G 게임방송 서비스 ‘U+게임Live’, 9월 엔비디아의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지포스 나우’ 등 게임 관련 5G 서비스를 선보였다.

| AI가 동작을 분석해주는 ‘스마트홈트’ 시연

5G 서비스 키워드는 운동과 쇼핑

이번에 발표한 서비스는 생활 밀착형 서비스에 해당한다. 김새라 LGU+ 마케팅그룹장은 “‘일상을 바꿉니다’라는 브랜드 슬로건으로 다양한 5G 서비스 선보였는데 이를 통해 브랜드 호감도가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라며, “(이번 서비스는) 다양한 서비스 중 Z세대와 밀레니얼 세대의 공감 키워드로 떠오르고 있는 운동과 쇼핑에 주목했다”라고 말했다.

LGU+는 실제로 서비스 수요 조사 결과 운동과 쇼핑 영역에 대한 이용자 요구가 높았다고 밝혔다. 서울과 수도권에 거주 중인 15세~59세 인구를 대상으로 5G 서비스 수요를 자체 조사한 결과 헬스와 쇼핑이 각각 71%, 64%로 고객들의 이용 의향이 가장 높은 영역이었다고 설명했다. LGU+에 따르면 헬스 분야 서비스는 40대 남성을 제외한 전체에서 수요가 높았고, 쇼핑은 전 연령대 여성과 20대, 50대 남성이 관심을 보였다.

카카오VX의 ‘스마트홈트’ 서비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먼저 선보인 서비스는 카카오VX의 ‘스마트홈트’다. 카카오VX는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등 신사업을 개척하기 위한 기술 기반 회사로, AI 기술 기반의 홈트레이닝 서비스를 개발해왔다. 유튜브 등 동영상 서비스를 이용한 영상 학습 트렌드에서 착안한 이 서비스는 단순히 트레이너의 동작을 보고 따라 하는 것을 넘어 AI가 실시간으로 자세를 교정해준다. 화면을 보고 트레이너의 동작을 보고 따라 할 때 ‘AI 코치’가 스마트폰 카메라를 통해 실시간으로 이용자의 자세를 분석해 교정해주는 식이다. 운동이 끝나면 신체 부위별 운동시간, 소모칼로리, 동작별 정확도 등을 자동으로 분석해준다.

 

스마트홈트는 손연재(리듬체조 동작), 양치승(근력운동), 황아영(요가), 김동은(필라테스) 등 유명 선수와 트레이너들의 전문 코칭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연말까지 약 400여편 이상의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4개 각도로 촬영한 전문가의 운동영상을 한 화면으로 볼 수 있는 ‘멀티뷰영상’과 360도로 정확한 자세를 볼 수 있는 ‘AR 자세보기’ 등의 기능도 제공한다. 스마트홈트는 스마트폰 앱 기반으로 제공되지만, TV로 화면을 공유해주는 미러캐스트 기능을 지원해 더 큰 화면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LGU+는 내년 4월까지 카카오VX의 스마트홈트 서비스를 독점으로 제공한다. 이후에는 타사 고객도 구글플레이, 앱스토어를 통해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LGU+는 카카오VX와 함께 스마트홈트 서비스를 영상 콘텐츠와 홈트레이닝 관련 용품, 식품 등의 구매 및 제공이 가능한 오픈 플랫폼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모바일로 TV 홈쇼핑 경험을 확장한 ‘AR쇼핑’

‘U+ AR쇼핑’은 5G 스마트폰으로 TV 홈쇼핑 채널에 비추면 해당 상품을 3D AR로 제공하는 앱 서비스다. 상품을 360도로 돌려가며 자세히 볼 수 있다. 이용자들이 TV로 홈쇼핑을 보면서 스마트폰을 세컨드 스크린으로 활용해 제품 정보를 찾아보는 추세를 고려해 만들어졌다. LGU+는 방통위 미디어이용행태조사를 인용해 이용자들이 TV를 시청하며 스마트폰을 함께 보는 비중이 60%에 달한다며 TV와 스마트폰의 연계 서비스에 대한 기대를 나타냈다.

손민선 LGU+ 신규 서비스 담당은 “실제 소비자 입장에서 AR 서비스가 기존 TV 홈쇼핑 서비스와 가장 큰 차별점은 아니었다”라며서도 “AR쇼핑 서비스를 통해 미리 할인 금액이 큰 상품을 찜하고 방송이 있을 때 LGU+ 추가 5% 할인 혜택을 받았을 때 만족감이 컸다”라고 말했다. AR 기능 자체보다 홈쇼핑에 등장하는 굵직한 상품들의 사전 조사 차원에서 해당 서비스가 유용했다는 얘기다. LGU+는 계획적인 홈쇼핑 경험을 제공하는 방향으로 서비스를 발전시켜나갈 예정이다.

LGU+는 현재 GS홈쇼핑과 홈앤쇼핑과 제휴를 맺고 U+ AR쇼핑 서비스를 제공한다. LGU+ 5G 이용 고객은 AR쇼핑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연말까지 5% 추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 손민선 LGU+ 신규 서비스 담당

LGU+는 이번 5G 서비스 2.0에 이어 내년 상반기에 ‘5G 서비스 3.0’을 내놓을 계획이다. 손민선 담당은 “자세한 얘기는 하기 어렵지만, VR과 AR 기반의 생활과 밀착된 서비스일 것”이라며 “LGU+는 영업의 경쟁이 아닌 서비스와 퀄리티로 승부할 것이며 계속 꾸준히 콘텐츠에 투자하고 가겠다는 게 전사 경영진의 관점이다”라고 말했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