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모바일 ‘실검’ 일부 개편…‘동년배’ 위주로 보여준다

31일부터 적용된다.

가 +
가 -

네이버가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실검)’를 일부 개편한다. 최근 실검 조작 논란이 불거지며 폐지 요구까지 나오자 대응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는 모바일 급상승 검색어 차트를 열면 ‘내 연령대’ 이용자들이 많이 찾는 급상승 검색어를 먼저 보여주는 방식으로 ‘실검 차트’를 변경한다고 10월28일 네이버 검색 블로그를 통해 밝혔다.

예를 들어 20대인 A사용자에게는 ‘20대’가 많이 찾은 검색어 차트가 먼저 보이고, 40대인 B사용자에게는 ‘40대’차트가 먼저 보이는 식이다. 단, 모바일로 로그인하지 않은 사용자에게는 기존대로 전체 연령대가 찾은 검색어가 제공된다.

최근 네이버 실검 논란을 두고 비판 여론이 형성됐다. 실시간 검색어의 상당부분이 광고성 문구로 채워진다는 점에 문제제기가 잇따랐고,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과정에서 ‘실검 전쟁’이 벌어지면서 정치권에서는 여론 조작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실검 폐지’까지 요구하고 나섰다. 이에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지난 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정감사에서 “(실검을) 연령대별로 나눈다든지, 개인에게 맞는 형태로 개편해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네이버는 “이번 업데이트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더 나은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를 위한 기술들을 개발하여 적용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개편은 31일부터 적용될 예정이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