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약정리

다음 연예뉴스 댓글, 오늘부터 잠정 폐지

2019.10.31

포털사이트 ‘다음’이 오늘(31일)부터 연예뉴스 댓글을 잠정 폐지한다.

카카오는 10월30일 ‘다음연예 공지사항’ 페이지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알리고 “그동안 연예 섹션 뉴스 서비스를 사랑해주시고 댓글을 통해 소중한 의견 보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말씀을 드린다”라고 전했다.

카카오는 “사회 구성원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는 장으로써 댓글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하지만 건강한 소통과 공론의 장을 마련한다는 목적에도 불구하고 그에 따른 부작용 역시 존재해 왔다”라며 댓글 폐지 배경을 언급했다.

이어 “(부작용을) 개선하고자 오랜 시간 다양한 고민의 과정을 거쳐왔고, 그 첫 시작으로 연예뉴스 댓글 서비스 잠정 폐지를 결정했다”라며 “앞으로 댓글 서비스의 근본적인 개선 방안을 고민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지난 25일 오전 카카오는 긴급 기자 간담회를 열고 다음 연예뉴스 댓글 폐지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이 자리에서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는 “최근 안타까운 사건에서도 알 수 있듯이 연예 섹션 뉴스 댓글에서 발생하는 인격 모독 수준은 공론장의 건강성을 해치는데 이르렀다는 의견이 많다”라며 “연예 섹션의 뉴스 댓글을 잠정 폐지하고, 인물 키워드에 대한 관련 검색어도 제공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카카오는 이번 조치를 시작으로 댓글 서비스를 근본적으로 개선할 방안을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기술적으로 댓글을 고도화하는 동시에 혐오 표현과 인격모독성 표현 등에 대해 엄중한 잣대를 가지고 댓글 정책을 운영하겠다고 카카오는 밝혔다.

앞으로 이용자는 다음 연예 뉴스 페이지에서 댓글을 작성할 수 없다. 단, 기존에 작성한 연예 댓글은 개인 계정 자세히 보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