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 무료 체험 가입자 1만명 돌파

가 +
가 -

KT가 지난 12월20일 출시한 ‘5G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 무료 체험 가입자가 9일만에 1만 명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KT가 선보인 스트리밍 게임은 초고속·초저지연의 특성이 있는 5G 네트워크를 통해 게임 다운로드 없이, 서버에 저장된 게임에 접속해 이용하는 서비스다.

KT 5G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 무료 체험 가입자가 1만명을 돌파했다.

KT는 지난 21일 가입 시작 2일 만에 5천 가입자를 넘어섰고, 26일 7천 가입자를 확보한 데 이어 29일 오전 1만 가입자를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콘솔 및 각 게임의 타이틀 구매 없이도 고화질 대작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라고 회사측은 분석했다.

KT는 서비스 무료 체험 기회를 추가 5천 명에게 확대할 계획이다. 서비스 출시 초기 가입자들에게 원활한 게임 이용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1만 명으로 가입자 수를 제한했으니, 고객 반응이 좋다고 판단돼 데이터 이용 환경을 추가 분석하고 가입자 한도를 늘렸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KT에 따르면 전체 가입자의 연령별 비중을 보면, 2030세대가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20대와 30대가 각각 44%, 45%로 전체의 89%를 차지했다. 전체 가입자 중 남성의 비중은 86%로 콘솔 및 PC게임의 주 사용층과 유사했다.

가장 많이 이용한 게임은 세인츠로우4, 바이오쇼크 인피니티, 메트로 시리즈와 같은 대작 스테디셀러 게임이었다. 킹오브파이터즈, 메탈슬러그 시리즈 등 전통적 시리즈 게임들이 뒤를 이었다.

KT는 “무료로 제공하고 있는 50종의 게임을 모두 다운로드 받을 경우 240기가의 저장 공간이 필요한데, 별도 다운로드 없이 이런 대작 게임을 스트리밍을 통해 이용할 수 있는 점이 고객들의 큰 호응을 끌어냈다”고 강조했다. KT ID를 활용한 로그인, KT 5G 스트리밍 게임 전용 미니 조이스틱 등 이용 환경 또한 사용자 확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덧붙였다.

KT 숍(shop.kt.com)에서 진행됐던 미니 조이스틱 무료 이벤트는 예상보다 빠른 소진 속도를 보여 1월 15일까지만 진행될 예정이다.

KT 5G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는 “3월 서비스 시에는 누구나 들으면 알 만한 더 좋은 게임 타이틀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무료 체험 기간 중 고객님들의 의견을 귀담아듣고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