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류 도매 유통 플랫폼 ‘벨루가’, 카카오벤처스 투자 유치

가 +
가 -

B2B 종합 주류 유통 플랫폼 ‘벨루가 비즈니스’ 운영사 벨루가브루어리가 카카오벤처스로부터 투자(규모 비공개)를 유치했다.

벨루가 비즈니스는 다양한 주류 상품을 취급하고자 하는 상점과 이들 상품을 직접 양조하거나 수입하는 공급사, 그리고 상점과 공급사 사이의 물류 및 유통을 담당하는 도매상을 온라인으로 연결하는 국내 최초의 주류 유통 플랫폼이다.

김상민 벨루가브루어리 대표는 “오프라인에서 발생하는 기존의 주류 발주 과정은 정형화되어 있지 않고 정보 비대칭이 심해 업계 종사자들이 많은 시행착오를 겪고 있다”라며 “이를 정형화하여 발주 프로세스를 간편화하고 상점이 더 다양한 주류 상품의 선택지를 가질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장동욱 카카오벤처스 수석팀장은 “벨루가 비즈니스는 도매상이 겪어왔던 오프라인 영업비용 부담의 문제 및 공급사 발주데이터 관리에 대한 문제점도 함께 해결한다”라면서 “주류시장을 구성하는 상점과 공급사, 그리고 도매상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방법을 마련한 국내 최초의 주류 플랫폼이라는 점에서 앞으로의 성장가능성을 높게 평가했다”라고 말했다.

벨루가브루어리는 크래프트 맥주 외에도 전통주, 와인, 중국주 유통업체 등 다양한 주류 업체와의 협력을 통해 발주 가능한 주종을 확대, 국내 모든 상점의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통합 주류 플랫폼으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전했다.

한편 벨루가브루어리는 2017년 4월 국내 최초로 수제 맥주 정기 배송 서비스를 선보였으나 당국의 규제로 3개월 만에 폐업 절차를 밟았다. 이를 정비해 같은해 11월 서비스를 재개했으나 올해 7월 규제에 막혀 또 다시 사업을 중단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