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7회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 수상작 발표

가 +
가 -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 콘텐츠 퍼블리싱 플랫폼 브런치가 ‘제7회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 수상작을 공개했다.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는 책 출간을 꿈꾸는 작가들을 지원하기 위해 카카오가 2015년부터 매 해 진행하는 공모전으로 브런치북 전체 수상자의 출간작은 총 105권이다. 올해는 역대 최다인 2천500여편이 출품됐다.

카카오에 따르면 올해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에는 일(직업), 경제경영, 인문교양, 라이프스타일 등 카테고리에서 10편, 카카오페이지 특별상 5편이 선정됐다.

대상 수상작에는 국내 주요 출판사와 도서 출간 및 카카오의 기업재단 카카오임팩트가 건강한 출판 생태계 지원을 위해 상금 500만원과 출판사 출간 지원금 100만원씩 총 6천만원이 수여된다. 카카오페이지 특별상에는 카카오 콘텐츠 플랫폼 ‘카카오페이지’ 단독 유료 연재 기회 및 상금 100만원이 주어진다.

올해 수상작은 ‘대상’은 ▲김혜령-How are you? 내 마음(가나출판사) ▲박창선-실무자를 위한 현실브랜딩 안내서(미래의 창) ▲이숳-동생이 생기는 기분(민음사) ▲강병진-생애최초 주택구입 표류기(북라이프) ▲Toriteller-사회초년생 위한 재테크 튜토리얼(북스톤) ▲조태호-답이 있다면, 알 수 있는가(어떤책) ▲생계형변호사-생계형변호사(웅진지식하우스) ▲a little teapot 이진민-철학하는 엄마(웨일북) ▲김선지-미술사에서 사라진 여성 미술가들(은행나무) ▲김파카-식물킬러를 위한 아주 쉬운 식물책(카멜북스)이 선정됐다.

‘카카오페이지 특별상’은 ▲김양균의 현장보고-나는 투명인간을 보았다 ▲이세라-일상에서 발견하는 마케팅 모먼트 ▲찰리브라운-직장인을 위한 51프로 정답 ▲나코리-그 남자의 두 집 살림 ▲꿈공-제가 공무원은 처음이라서요가 받았다.

제7회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 담당자 김주영 매니저는 “이번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를 통해 기획력과 완성도를 갖춘 다수의 작품을 발견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었다”며 “수상작 출간 및 브랜딩 지원은 물론, 브런치북을 통해 콘텐츠 창작자에게 지속적인 기회를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