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갤럭시S11’ 아닌 ‘갤럭시S20’ 확인됐다”

2020.01.13

삼성전자의 상반기 전략 스마트폰의 이름이 ‘갤럭시S20’으로 확인됐다. 최근 갤럭시언팩 행사를 앞두고 ‘갤럭시S10’의 후속작 모델명이 ‘갤럭시S11’이 아닌 ‘갤럭시S20’이 될 거라는 예상이 나왔지만, 실물 사진을 통해 확인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1월12일(현지시간) 해외 개발자 커뮤니티 ‘XDA디벨로퍼스 포럼’은 ‘갤럭시S20 플러스’ 실기 사진을 공개했다. 기기 부팅 화면, 홈 화면, 기기 후면 등의 사진이 유출됐으며, 부팅 화면에는 ‘삼성 갤럭시S20 플러스 5G’라는 모델명이 표기돼 있다.

| ‘갤럭시S20 플러스’ 실기 유출 사진 (사진=XDA디벨로퍼스 포럼)

갤럭시S20, 3가지 화면 크기로 나온다

해당 사진에 따르면 갤럭시S20 플러스는 그동안 유출된 정보와 크게 다르지 않은 모습이다. ‘갤럭시노트10’과 마찬가지로 화면 상단 중앙 카메라 구멍을 제외하고 전면을 화면으로 가득 채운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카메라 구멍과 베젤은 더 작고 얇아졌다. 또 양 측면 화면이 휘어진 엣지 디자인이 적용됐다. XDA디벨로퍼스 포럼 측에 따르면 이전 엣지 디스플레이보다는 좀 더 평평한 모습이다.

기기 후면에는 총 4개의 카메라가 탑재됐다. 사전에 유출된 정보대로 사각형 직사각형 모듈에 4개의 카메라와 플래시, 마이크가 배열된 모습이다. 중국 IT 전문 트위터 계정 ‘아이스유니버스’, 인도 IT 매체 <91모바일> 등에 따르면 갤럭시S20 시리즈의 후면 카메라는 1억800만화소 메인 카메라, 초광각 카메라, 잠망경 렌즈가 적용된 5배 광학줌 망원 카메라 등으로 구성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갤럭시S10 5G’, ‘갤럭시노트10 플러스’에 탑재됐던 ToF(Time of Flight) 카메라가 상위 모델에 탑재될 전망이다.

제품 오른쪽 측면에는 볼륨과 전원 버튼이 적용됐다. 갤럭시S10과 인공지능(AI) 비서를 호출하는 빅스비 버튼은 빠진 모습이다.

갤럭시S20 시리즈는 화면 크기와 사양을 달리한 세 가지 모델, 120Hz 디스플레이, 1억800만화소 카메라, 잠망경 렌즈, 5배 광학 줌 등이 주요 특징일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S20’·’갤럭시S20 플러스’·’갤럭시S20 울트라’ 세 모델의 화면 크기는 각각 6.2형, 6.7형, 6.9형으로 점쳐진다.

삼성전자는 2월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을 열고 갤럭시S20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날 위아래로 펼치는 ‘클램셸형’ 폴더블폰(갤럭시Z 플립),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 후속 제품 등도 함께 공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