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카 4관왕 ‘기생충’, 트윗 160만건 터졌다

왓챠플레이에서 ‘플란다스의 개’ 시청은 전날 대비 무려 9.9배 증가했다.

가 +
가 -

영화 ‘기생충’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오스카)’에서 각본상·국제영화상·감독상·작품상을 수상하며 4관왕에 오르자 SNS에서도 ‘#Parasite(기생충)’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2월11일 트위터는 수상후보가 발표된 지난달 13일부터 시상식 당일인 10일(한국 기준)까지 발생한 트윗 가운데 제 92회 아카데미 시상식과 관련한 글로벌 트윗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한국영화 최초로 오스카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하는 등 4관왕에 오른 ‘기생충’은 시상식 당일 가장 많이 트윗된 영화 1위에 올랐다. 이와 함께 지난 24시간 동안 전 세계에서 160만건의 언급량을 기록하며 화제가 됐다. 2위는 호아킨 피닉스가 오스카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영화 ‘조커’가 차지했다. 3위는 브래드 피트의 남우조연상에 이어 미술상을 수상한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4위는 ‘조조 래빗’, 5위는 장편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한 ‘토이스토리4’ 순이었다.

영화 ‘기생충’이 작품상을 수상한 순간 트윗량은 치솟았다. 작품상 수상이 확정되자 전세계 트위터에서는 약 50만건의 관련 트윗이 쏟아져 나왔다. 봉준호 감독이 감독상을 수상하던 순간은 트윗량이 높았던 순간 3위에 오르기도 했다. 호아킨 피닉스가 남우주연상 수상자로 호명되던 순간은 가장 많이 트윗된 순간 2위를 기록했다. 4위와 5위에는 르네 젤위거가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던 순간과 에미넴의 아카데미 시상식 축하공연이 각각 올랐다.

봉준호 감독은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가장 많이 트윗 된 셀럽 TOP5’에서도 1위에 올랐다. 시상식이 진행되는 동안 봉준호 감독 관련 트윗은 52만건에 달했다. TOP5에는 호아킨 피닉스과 에미넴, 브래드 피트, 나탈리 포트만이 순서대로 이름을 올렸다.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 관련 가장 많은 리트윗을 받았던 Top 트윗은 아카데미 시상식 공식 계정 (@TheAcademy)에서 영화 기생충의 최우수작품상 수상을 알리는 트윗이었다고 트위터는 전했다.

오스카의 열기는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로도 이어졌다. 왓챠플레이는 오스카 시상식이 열렸던 10일 밤, 봉준호 감독 영화들의 재생 순위가 대거 급상승했다고 밝혔다. 영화 ‘기생충’에 대한 관심이 봉준호 감독의 작품세계에 대한 관심 전반으로 확대됐다는 평가다.

기생충’이 오스카 4관왕에 오른 10일 밤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와 ‘괴물’은 각각 많이 본 영화 1, 2위에 올랐고 ‘살인의 추억’은 4위, ‘마더’는 6위, ‘플란다스의 개’는 7위에 올랐다. 봉준호 감독의 대표적인 장편 영화 5편이 모두 왓챠플레이 10위권 안에 오른 것이다.이 회사 설명에 따르면 하루 전인 9일 밤만 하더라도 순위권 안에 있는 영화는 ‘살인의 추억’밖에 없었다.

일일 시청량을 보면 ‘설국열차’는 전날 대비 4배, ‘괴물’은 4.3배 증가했고, ‘마더’와 ‘살인의 추억’은 가각 6.5배, 2.8배 증가했다. ‘플란다스의 개’는 무려 9.9배 증가했다. 특히 봉준호 감독이 이시이 소고, 유릭와이와 함께 작업한 ‘거울에 비친 마음: 디지털삼인삼색2004’은 거의 알려지지 않은 작품이었으나 오스카 수상의 영향으로 시청량이 467배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