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산업진흥원, MS 등과 IT인재 양성

가 +
가 -

지식경제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은 정보기술(IT)과 소프트웨어(SW) 분야의 ‘창의연구과정사업’ 파트너로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 삼성전자, SK C&C 3개 기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창의연구과정사업은 IT융합과 SW 분야의 석박사급 고급인력 양성을 목표로 정부의 자금을 지원하고 파트너 기업이 자사가 보유한 연구역량을 함께 투입하는 사업이다.

총 24억 원의 자금을 오는 9월 공모를 통해 선정할 프로젝트에 5천만원에서 1억원까지 지원하고, 기업은 자사의 연구원 멘토링, 인턴쉽 프로그램 등 연구환경을 제공한다.

NIPA는 이와 더불어 중소기업과 대학이 공동으로 연구를 수행함으로써 중소기업은 연구역량부족을 해소하고 대학은 실무형 고급인력 육성할 수 있도록 ‘중소기업 연계형 창의연구과정’ 지원대상으로 숭실대학교와 애니픽스의 디지털콘텐츠 개발과제 등 10개 과제를 선정했다. 선정된 10개 과제는 각각 5천만원의 연구비가 지원되며, 과제에 참여하는 대학의 연구인력들은 과제참여기업의 현장연구에 투입돼 실무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