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은 손안의 컴퓨터라고도 한다. 문서를 작성하고 인터넷 서핑을 하고 게임도 된다. 하지만 여기서 만족할 수 없다. 아이폰에는 설명서에 없는 의외로 유용한 숨은 기능이 많다. 아이폰의 숨은 기능이 궁금하다면 끝까지 집중해서 읽어 보자.

저전력 모드 자동화 하기

아이폰 ‘저전력 모드’는 배터리 수명을 1.x-2배 가까이 늘려준다. 처리 속도 제한 같은 몇 가지 단점이 있긴 해도 전화, SNS, 웹 브라우징 등의 일상 작업에는 영향이 없다. 1-2시간 안팎의 배터리 잔량이 간당간당할 때 유용한 옵션이다. 저전력 모드는 ‘설정→배터리’로 이동해 수동으로 켜야 한다. 이 불편을 ‘단축어’ 앱이 줄여준다. 출퇴근때 맞춰 저전력 모드가 자동 활성화되도록 할 수 있다. 깜박하고 충전을 못 했을 때 도움이 된다.

| iOS 13 ‘단축어’

우선 단축어 앱을 실행한다. 화면 아래 ‘자동화’ 탭을 누르고 나오는 화면에서 ‘개인용 자동화 생성’을 선택한다. 이벤트, 이동, 설정 등의 자동화 옵션이 나타나는데 여기서 ‘이동→떠날 때’를 선택하고 ‘위치’ 옵션을 눌러 집 또는 직장 위치를 지정한다.

이제 동작을 추기할 차례다. ‘+ 동작 추가’를 누르고 검색 창에 ‘저전력’을 입력하면 ‘저전력 모드 설정’이라는 동작이 나온다. 선택하면 자동화가 끝난다. 이제 출발 장소(집, 직장)로 등록된 위치에서 수십 미터가량 떨어지면, 저전력 모드 활성을 묻는 창이 뜬다.

아이폰에서 윈도우 공유 폴더 접근하기

아이폰과 윈도우 컴퓨터끼리 파일을 주고받으려면 아이튠즈(맥OS 카탈리나 이상 파인더) 또는 아이클라우드 같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야 한다. 하지만 아이폰에서 직접 윈도우 컴퓨터에 접속하면 훨씬 빠르고 효율적이다. ‘파일’ 앱은 동일한 와이파이에 연결된 윈도우 컴퓨터의 파일 공유 기능(SMB)을 활용해 직접 연결되고 파일을 열고 아이폰 또는 아이클라우드로 가져올 수 있다.

| ‘제어판→프로그램 및 기능’으로 이동해 ‘윈도우 기능 켜기/끄기’에서 SMB 파일 공유 기능을 켤 수 있다.

| 공유할 폴더를 선택, 오른쪽 마우스 버튼을 눌러 나오는 메뉴에서 ‘속성’을 선택한다. ‘공유’ 탭의 공유 옵션에서 접속 가능한 사용자를 지정한다.

이제 IP 주소를 확인한다. 윈도우10은 ‘Win-x’ 키를 눌러 나오는 메뉴에서 ‘네트워크 연결(W)’를 선택하고 ‘네트워크 속성 보기’를 선택한다. ‘IPv4 주소’ 값 예들 들어 ‘192.168.0.XXX’가 현재 윈도우 컴퓨터에 할당된 IP 주소다.

아이폰에서 파일 앱을 열고 ‘둘러보기’ 탭 화면 오른쪽 상단 ‘…’을 눌러 나타나는 ‘서버에 연결’ 선택 후 다음 화면에서 ‘smb://192.168.0.XXX’ 식의 윈도우 컴퓨터 IP 주소를 입력한다. 아이튠즈가 설치된 경우 IP 주소 대신 ‘윈도우 컴퓨터 이름.local’ 식의 주소를 사용할 수 있다.

다음 화면에서 ‘등록 사용자’를 선택하고 윈도우에 등록된 사용자 이름과 암호를 입력한다. 제어판 ‘사용자 계정’에서 확인할 수 있는데 보통 윈도우 로그인 정보를 입력하면 된다. 연결이 완료되면 파일 앱 ‘공유됨’에 표시되고 접속할 수 있다.

아이폰에서 맥 공유 폴더 접근하기

마찬가지로 맥 사용자도 아이폰과 네트워크를 통한 파일 공유가 된다. ‘에어드롭’은 아주 훌륭한 파일 공유 도구지만 공유 파일 형식에 제한을 둔다. 맥이나 윈도우 불문하고 파일 공유는 ‘SMB’ 기능을 활용한다. ‘시스템 환경설정→공유’ 패널 ‘파일 공유’ 옵션을 켠다. 그리고 공유할 폴더를 지정하면 아이폰에서 접속되는 환경이 갖춰진다.

| 아이폰과 맥 직접 연결은 윈도우와 거의 동일하다.  ‘시스템 환경설정→공유’ 패널 ‘파일 공유’ 옵션을 켠다.

다음 과정은 윈도우 컴퓨터에 접속하는 방법과 동일하다. 아이폰에서 파일 앱을 실행하고 ‘둘러보기’ 탭 오른쪽 상단 ‘…’을 눌러 나타난 메뉴에서 ‘서버에 연결→smb://192.168.XXX.XXX’ 식의 IP 주소를 입력하면 맥 컴퓨터와 연결이 된다. 맥의 경우 IP 주소 대신 Bonjour 주소를 사용할 수 있다. Bonjour 주소는 맥 컴퓨터 이름(공유 메뉴 상단에 입력된 값) 뒤에 ‘.local’을 붙이면 된다.

aspen@bloter.net

읽을 가치가 있는 글을 쓰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