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KT, 청각장애인용 손말 영상통화 서비스 출시

2020.03.09

KT가 청각장애인 전용 영상통화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3월9일 밝혔다. 이번 ‘나를 손말 영상통화’ 서비스는 기존 5G 영상통화 앱을 청각장애인 전용으로 내놓은 것으로 매일 2GB의 영상통화 데이터가 무료로 제공된다.

이번 서비스는 한국농아인협회와 제휴를 통해 도입했다. KT와 한국농아인협회는 영상통화가 수어를 통해 원활한 의사소통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지만, 데이터 사용 부담이 있다는 점에 착안해 이번 서비스를 고안했다고 밝혔다.

| KT, 한국농아인협회 직원들이 나를 영상통화를 통해 수어로 의사소통을 하고 있다.

KT는 무료 전용 데이터 제공 외에도 이용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한국농아인협회 의견을 바탕으로 서비스 UI를 개선했다. 또 잔여 데이터 알림 문자를 제공해 손말 영상통화 서비스를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나를 서비스는 3D와 AR 기술을 활용한 5G 기반의 영상통화 앱이다. 최대 8명이 동시에 영상통화를 할 수 있어 청각장애인, 수어통역사, 일반인 등의 다자간 영상통화로도 활용 가능하다. KT는 향후 한국농아인협회 등 관계 기관과의 협업을 바탕으로 청각장애인을 위한 다자영상통화 및 수어통역 서비스를 추진할 계획이다.

청각장애인으로 등록된 KT 휴대폰 요금제 사용자는 특별한 신청 절차 없이 이번 서비스를 데이터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다.

이성환 KT 5G/GiGA사업본부장·상무는 “청각장애인들이 나를 손말 영상통화를 활용해 통신 서비스 이용에 대한 불편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5G 기반의 따뜻한 혁신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이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