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비상장 주식거래 플랫폼 대규모 업데이트

가 +
가 -

두나무(대표 이석우)가 지난해 11월 출시한 비상장 주식 통합거래 플랫폼 ‘증권플러스 비상장’을 대대적으로 개편하고 ‘증권플러스 비상장 2.0’을 선보인다고 3월11일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개편된 증권플러스 비상장 서비스느 다양한 기업 및 시장 정보를 제공해 투자자 의사 결정을 돕고, 이용자들이 편리하게 탐색하며 거래할 수 있는 서비스 구성으로 비상장 주식 거래의 진입 장벽을 낮춘다.

메인 화면은 이용자 친화적으로 수정됐다. 전체 종목수와 등록된 ‘팝니다×삽니다’ 게시글 수 등이 화면 상단에 보여져 당일 비상장 주식 거래 현황을 알 수 있다. 현재 통일주권이 발행된 국내 비상장 기업 중 대부분인 약 4천여 개의 비상장 종목 전체 리스트와 이중 인기 검색/키워드/거래 기준별 종목 리스트를 확인하는 것도 가능하다. ‘관심종목’, ‘보유종목’ 메뉴를 이용하면 나만의 종목 리스트를 만들고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종목 관련 뉴스 및 공시정보에 더해 종합적인 투자 판단에 필요한 비상장 기업 정보도 제공된다. 회사의 주요 제품과 서비스, 최근 5년 손익 및 재무제표 현황을 정리한 차트, 발행 주식 현황 정보 등을 볼 수 있다. 약 2천개 이상의 기업에 대해 종목 정보를 제공, 정보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던 비상장 주식 투자자들의 의사결정에 도움이 될 것으로 두나무측은 기대했다.

이외에도 발행주식수와 주당 가격을 입력해 시가총액을 추정할 수 있는 시가총액 계산기, 주간 공모 일정 및 상장 추진 현황을 제시하는 IPO 정보 등 활용도 높은 메뉴가 신설됐다.

두나무 관계자는 “안심할 수 있는 비상장 주식 거래 환경 제공을 목표로 크게 기업/시장 정보 강화, 게시글 탐색 효율화, UI 및 사용성 개선을 진행했다”며, “새로워진 증권플러스 비상장으로 기존 비상장 주식 투자의 장애물이었던 정보 비대칭성의 해소와 거래 안정성 증대가 모두 가능해질 것이 기대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