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다256, 루니버스 하이퍼렛저 패브릭 정식 서비스

가 +
가 -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 운영사인 람다(Lambda)256(대표 박재현)은 ‘루니버스 하이퍼렛저 패브릭(Hyperledger Fabric)’을 정식 출시하며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3월18일 밝혔다.

람다256은 하이퍼레저 패브릭 2.0이 지원하는 서버 이중화(HA) 및 루니버스 개발툴들을 통해 루니버스 하이퍼렛저 패브릭 사용자들은 블록체인에 대한 깊은 지식 없이 기업 내에서 블록체인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루니버스 하이퍼렛저 패브릭은 프리, 스탠더드, 엔터프라이즈 3가지 상품으로 구성돼 있다. 대부분의 하이퍼렛저 패브릭 블록젝트를 개발 및 운영할 수 있는 스탠더드 상품의 경우 월 799달러로, 경쟁사들 대비 약 50% 저렴한 비용이다. 멤버십(Membership: 조직) 추가 비용이 없어 컨소시엄 내 이해관계자가 복잡한 프로젝트의 경우 비용 절감 효과가 더욱 뛰어날 것이라고 람다256은 강조했다.

박재현 람다256 대표는 “그동안 다양한 업체에서 하이퍼렛저 패브릭을 공개했지만 아직까지 고객을 만족 시키는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BaaS)는 없었다”라며 “루니버스 하이퍼렛저 패브릭은 개발자 관점에서 만들어진 제품으로, 네트워크 복잡함과 가격 문제를 해결, 기업들 쉽고 빠르게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기대했다.

람다256에 따르면 작년 7월 출시된 현재 500개 이상의 기관과 60개 이상의 기업들이 사용하고 있다.